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머니블리

바뀌는 저축은행 중도상환수수료

109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은행 빚을 예정보다 빨리 갚으면 수수료를 내야 한다는 사실 아시나요? 시중은행, 저축은행 모두 수수료를 받습니다. 중도상환수수료라고 합니다. 내년부터 저축은행 중도상환수수료 제도가 바뀐다고 합니다. 대출자에겐 어떤 영향이 있을까요?


출처셔터스톡

무슨 일

  • 금융감독원과 저축은행중앙회는 저축은행 대출에 대한 중도상환수수료율을 낮추고, 부과기간도 줄이기로 했다. 
  • 2020년 1월1일 부터 바뀐다. 

중도상환수수료란

  • 약속한 만기보다 일찍 대출금을 갚은 고객에 대해 은행이 물리는 돈이다.
  • 저축은행의 중도상환수수료율 상한은 2%다. 시중은행의 수수료율은 최대 1.2%다
  • 대체로 시중은행은 대출 계약후 3년까지 중도상환수수료를 물린다. 그런데 일부 저축은행은 5년 넘게 부과하는 경우도 있다.

대출자의 이득은

저축은행에서 신용대출 1000만원을 받은 후 1년만에 갚았다고 하자. 중도상환수료율이 2%에서 1.5%로, 부과기간이 5년에서 3년으로 바뀌면 대출자가 내야하는 수수료는 16만원에서 10만원으로 줄어든다. (금융감독원 계산)

빚갚기 전략은

  • 중도상환수수료 부담이 줄어드는 만큼 저축은행에서 빌린 돈이 있다면 만기와 관계없이 되도록 빨리 갚는게 좋다. 저축은행의 대출금리가 시중은행보다 훨씬 높기 때문이다.
  • 신용등급 7등급인 대출자에 대한 저축은행 신용대출 이자율은 연 14~24% 수준이다. 저축은행에서 신용대출 1000만원을 빌렸다면 연간 이자를 140~240만원 내야 한다는 뜻이다.
  • 평소에 신용등급 관리를 잘해야 한다. 그래야 돈 빌릴때 이자율이 낮은 시중은행을 이용할 수 있다. 신용등급 3~4등급 대출자에 대한 시중은행의 신용대출 이자율은 연 4% 안팎이다. 대출 원금이 1000만원이라면 저축은행 신용대출을 이용한 신용등급 7등급 대출자보다 이자를 연 100만~200만원 덜 낸다.

작성자 정보

머니블리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