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메뉴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무신사

빈지노의 그녀! 미초바가 알려주는 스타일링 팁

독일 출신의 슈퍼 모델 스테파니 미초바가 선택한 겨울 아우터는?

18,283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빈지노의 여자친구이자 모델로 유명한 스테파니 미초바! 시원시원한 기럭지와 우아한 미모로 큰 사랑을 받고 있습니다.


그녀가 우신사와 함께 올겨울을 책임져줄 아우터 아이템을 소개해준다고 하는데요. 지금 바로 살펴볼까요?

 

하트 세레나데


역시 겨울에는 뭐니 뭐니 해도 패딩만 한 아우터가 없죠!


하지만 춥다고 하나의 패딩만 주야장천 입다 보면 질리는 것이 사실. 하나 더 사는 건 괜히 과소비하는 느낌이 들죠.


미초바가 선택한 5252 바이 오아이오아이 패딩은 양면으로 완성해 두 가지 맛을 느낄 수 있습니다. 하나를 샀지만 두 개를 산 것 같은 기분이 들죠.



서로 배색이 좋은 퍼플, 화이트 조합의 양면 패딩입니다. 그때그때 기분과 이너웨어 컬러에 맞춰 맘대로 바꿔 입는 재미가 있습니다. 


미초바는 이 패딩을 퍼플 컬러 면으로 입고 밝은 컬러의 아가일 패턴의 니트를 이너 웨어로 매칭했습니다. 


하의는 차분한 컬러로 마무리해 균형 잡힌 룩을 선보였네요.

 



미초바가 선택한 다음 아이템은 바로 키르시의 체리 포켓 롱 플리스! 플리스는 겨울철 절대 빼먹을 수 없는 필수 아이템인데요.


보기만 해도 따스해 보이는 부들부들한 원단을 사용한 것이 특징. 여기에 긴 길이감을 가져 유니크함을 더 했습니다. 긴 길이감이 하체를 덮어줘 더욱 따스하죠.


길거리에 차고 넘치는 일반 플리스 재킷이 싫증 난다면 이런 롱 플리스가 제격입니다.



포켓과 지퍼 라인은 각각 블랙, 네이비 컬러로 배색을 주어 더욱 유니크합니다. 여기에 키르시의 심볼인 체리 로고도 빼먹지 않았죠.


양쪽으로 여닫을 수 있는 투 웨이 지퍼를 사용해 편리함도 갖췄습니다.



미초바는 귀여운 스웨트셔츠와 셔츠를 레이어드한 뒤 그 위에 플리스를 착용했습니다. 


스웨트셔츠의 컬러를 플리스 포켓의 컬러와 맞춰 깨알 깔맞춤을 선보였죠.


여기에 그레이 컬러의 레오파드 패턴 스커트와 웨스턴 부츠를 착용해 귀여움과 시크함이 공존하는 룩을 완성했습니다.

 



오늘 미초바의 선택 중 가장 화려한 아이템인 네스티팬시 클럽의 에코 퍼 재킷!


'에코'라는 이름에서 알 수 있듯, 이 아이템은 동물을 잡아 만든 퍼 재킷이 아닙니다. 환경을 생각해 인공 퍼로 완성한 재킷.


요즘 패션도 친환경이 대세라고요!

 


이 녀석은 활동하기 편하게 어깨선이 없는 래글런으로 완성한 것이 장점입니다. 


이런 두께감 있는 재킷은 자칫 어깨선이 모자르면 어깨와 등 쪽이 꽉 껴 불편하죠.


네스티팬시 클럽의 에코 퍼 재킷은 넉넉한 오버 핏에 래글런으로 완성하여 활동성을 더 했습니다.



미초바는 퍼 재킷과 퍼플 컬러의 니트를 함께 매칭했습니다.


위아래를 전체적으로 화이트 톤으로 꾸민 다음 퍼플 컬러의 니트로 포인트를 준 것. 


이런 퍼 재킷은 미초바 처럼 오픈해서 이너웨어가 보이도록 입는 것이 더욱 멋스럽습니다.


하의를 부츠컷 치노 팬츠로 입은 것도 좋은 선택! 부츠컷 팬츠는 키가 더욱 커 보이고 다리를 얇게 보이게 해줍니다.




마지막으로 얼죽코(얼어 죽어도 코트) 여러분을 위한 아이템을 소개합니다.


바로 라퍼지 포 우먼의 울 리치 트렌치 맥시코트! 


호불호 없는 포근한 베이지 컬러의 색감, XS 사이즈 기준 총 길이가 116cm 정도 되는 긴 기장이 매력적입니다.



아니!? 기장이 116cm라고요? 기장이 너무 길어 구매가 망설여질 수 있는데요.


오히려 어중간한 길이 보다 이렇게 확실히 긴 코트를 입어야 작아 보이지 않고 핏이 좋습니다.


긴 길이가 뚝 떨어지며 시각적으로 통일되어 보이기 때문!


미초바의 키는 170cm 입니다.


미초바는 왁스로 멋지게 넘긴 헤어 스타일과 함께 맥시 코트, 목폴라 티셔츠, 와이드 슬랙스와 킬힐 부츠를 매칭했습니다.


이 코트는 벨트가 달려있어 두 가지 방식으로 연출할 수 있습니다. 탈부착이 가능하니 원하면 제거하고 입어도 됩니다.



데님과 스니커즈가 아닌 슬랙스와 부츠를 매칭해 시크하고 우아한 코디를 완성한 미초바! 


이런 오버 핏 코트를 입을 땐 팬츠도 넉넉하게 입는 게 더욱 멋스럽습니다. 파리지앵이 따로 없죠?




지금까지 모델 미초바가 추천하는 아이템 4가지를 만나 봤습니다.


더욱 자세한 정보와 함께 매칭한 아이템 정보는 아래 링크를 통해 확인할 수 있습니다.


올겨울은 미초바의 아우터 코디에서 힌트를 얻어 멋쟁이로 거듭나봅시다!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