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머니플러스

SNS와 주요 매출 키워드와 영상 콘텐츠 공략법

SNS와 주요 매출 키워드, 영상 콘텐츠 공략법

358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4차 산업혁명 시대, ‘디지털 마케팅’이 온라인 시장의 판을 흔들고 있다. 기업들은 SNS 시장에서 온라인 콘텐츠를 활용해 브랜드를 알리고, 잠재고객을 대상으로 리타깃팅 광고를 전개하는 등 ‘디지털 마케팅’ 전쟁 중이라고 해도 지나치지 않다.

정보가 곧 힘인 시대, 예비 및 기존 창업자가 ‘디지털 마케팅’ 전쟁에서 살아남기 위한 필수 요소를 살펴본다.

출처@Pixelkult
PART 1 | 디지털 마케팅 성공 요소 4
디지털 마케팅(digital marketing)은 인터넷을 기반으로 하는 디지털 미디어를 활용해 온라인 광고로 소비자들에게 브랜드를 알리고 판매하는 것을 말한다. 스마트폰과 태블릿PC 같은 모바일 기기 산업이 급성장함에 따라 더욱 주목받는 마케팅 기법이다.

출처@fancycrave1

# ‘주요 매출 키워드’를 확보하라

SNS 시장 이외에도 디지털 마케팅의 영역은 매우 넓다. 예컨대, ‘검색 마케팅’의 경우 ‘주요 매출 키워드’에 대한 내용이 포털 검색에서 상위 영역에 걸린다면 효과는 극대화된다.

이는 네이버 VIEW, 쇼핑 영역, 동영상까지 많은 부분에서 큰 효과를 볼 수 있다.

주요매출 키워드란?
실질적인 판매(매출)를 위해 설정 해놓는 자사 제품(명) 키워드. 소비자들이 ‘연관 검색어’ 키워드 검색 시, 자사 제품(명)이 함께 노출될 수 있도록 함.

# ‘어떤 검색어’로 사람들이 모이는지 분석하라

‘키워드 분석’은 필수다. 어떤 검색어를 통해 홈페이지 혹은 블로그 등에 사람들이 모이는지 파악하고 관련된 상품을 적극적으로 홍보할 수 있어야 한다. 구글애널리틱스나 네이버 블로그의 관리자 페이지에서는 누가, 언제, 어떤 검색어로 들어오는지 정리된 통계를 보여준다. 이를 활용해 주요 ‘타깃팅(targeting)'을 설정해 상품을 출시하거나 그들의 입맛에 맞는 홍보를 계획하고 진행해보자.

# SNS 시장 공략은 필수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유튜브 등 활용한 브랜드 마케팅의 중요성은 몇 번을 강조해도 지나치지 않다. 유행을 선도하는 ‘M-Z세대’와 ‘트랜드세터(Trend setter)’들은 SNS 시장에 대거 몰린다. 한 식음료 업종 광고 조사에서 ‘구매에 영향을 미친 광고 유형’을 물었더니 1위 동영상 광고 다음으로 인플루언서(Influencer), SNS 광고가 각각 2위와 3위로 가장 많았다. 이렇듯 SNS 시장은 잘만 활용하면, 소호 사업자나 중소기업이 브랜드를 알리고 판매하기에 아주 좋은 기회의 땅이다.

출처@FirmBee

# ‘보는 검색’ 선호, 영상 콘텐츠를 기획하라

최근 공중파 TV나 케이블 방송을 통한 긴 영상의 광고는 시청자가 광고 시간에 이탈하는 현상을 보이며 투자 대비 광고 효과가 미미하다는 평가를 받는다. 반면, 유튜브 영상 중간중간에 나오는 광고나 포털 사이트에 대문짝만하게 걸린 광고는 피할 길이 없어 광고 효과를 톡톡히 볼 수 있다. 요즘엔 ‘읽는 검색’보다 ‘보는 검색’을 이용하는 사람들이 늘어난 영향도 있다. 이와 관련해 동영상 1개당 선호하는 영상의 길이도 연령대별로 다르다. 한 조사에 따르면, 어릴수록 짧은 영상을 나이가 많을수록 긴 영상을 더 선호하는 특징을 보였다. 영상 콘텐츠로 브랜드나 서비스를 홍보할 때는 주요 타깃팅의 성향을 분석해 콘텐츠를 기획해보자.

출처@Free-Photos
PART 2 | 안 하는 회사는 없다
디지털 마케팅 핵심 영역 10
너도나도 디지털 마케팅에 뛰어들지만, 과연 ‘얼마나 잘하고 있을까?’에 대해선 의문이 든다. 컨설팅을 진행해보면 “다들 효과를 봤다기에…”, “경쟁사에서도 하니까…”라는 접근 방식이 대부분이다. 이 경우 광고 효과도 보지 못하고 인력과 시간만 낭비하는 결과를 초래할 가능성이 크다. 그렇다면 어떻게 해야 할까? 현재 진행 중인 광고 계정들에 다음의 ‘디지털 마케팅의 10가지 핵심 영역’을 대입해 보길 권한다. 영역별로 어떻게 활용하고 있는지 점검해보면, 어느 정도 현재의 수준을 파악할 수 있을 것이다. 그리고 다시 한번 심기일전해 타깃팅을 재설정해 보자.

출처@StartupStockPhotos
1. 구매플랫폼 영역

홈페이지나 쇼핑몰 오픈마켓, 오프라인 매장 등 잠재 고객이 최종적으로 구매를 결정하는 플랫폼은?

2. 브랜드 영역

브랜드 고유성이나 로고, 슬로건 등 브랜드와 관련된 세부 사항이 잘 정립되어 있는가?

3. 이성적 매출 신뢰 포인트 영역

잠재 고객이 구매 전까지 이성적으로 점검하는 신뢰 항목에 대한 지표가 있는가?

4. SNS 영역

해당 브랜드에서 운영하는 다양한 SNS 채널의 운영현황과 함께 채널별 운영 정도는? (통계 데이터 지표와 컨설턴트 혹은 운영자의 주관적 판단이 함께 필요)

5. 정보검색 영역

자사 브랜드와 관련된 문서가 검색 엔진에서 매출 키워드별로 얼마나 많이 노출되는가?

6. 광고 영역

현재 진행 중인 광고 종류와 어느 정도 비중으로 운영하고 있는지, 광고 효율은 어떠한가?

7. 정보습득 영역

브랜드에 대한 온·오프라인 홍보 및 광고 여부와 어느 정도 규모로 진행하는가?

8. 리타깃팅(Retargeting) 영역

잠재고객 혹은 홈페이지 방문자 그리고 기존 고객을 대상으로 리타깃팅 광고를 어느 정도 규모로 운영하고 있는가?

9. 콘텐츠 영역

구매 플랫폼이나 SNS 채널에서 광고 소재 등의 콘텐츠를 전반적으로 평가한다면?

10. 통계

구매 플랫폼이나 SNS 채널 등의 통계 지표는 어떠한가?

자료 및 도움말 마케팅닥터


김형태 모이다커뮤니케이션 대표 

자료 및 도움말 마케팅닥터 정의장 대표강사

※ 머니플러스 2020년 6월호에 실린 기사입니다.

<저작권자ⓒ 재테크 전문지 머니플러스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작성자 정보

머니플러스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