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뭐니

달라진 전기차 '3대 트렌드', 뭐니?

1,031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모든 이동수단의 전기동력화
자동차 업계의 큰 흐름입니다.



막연히 '전기차'(EV)라는 제품 외에도
하이브리드차, 개인형 이동수단 등이
함께 각광받는 상황인데요.



특히 전기차는 성능이 상향평준화된 만큼
업체들은 저마다 제품 차별화를 꾀하고 있습니다.



그렇다면
최신 전기차 트렌드는 무엇일까요?



지난달 12일 서울 코엑스에서 개막한
'EV 트렌드 코리아 2018'을 통해 알아봤습니다.
더 멀리, 더 빠르게, 더 편하게

EV 트렌드 코리아 2018

 ‘EV 트렌드 코리아 2018’

 E-모빌리티, 전장품, 충전인프라 등 

전기차 관련 모든 분야를 아우르는 

전문 전시회입니다. 




올해는 전기차 외에도 

하이브리드카, 플러그인하이브리드카, 자율주행차

전기오토바이, 전기버스 및 

다양한 충전시설과 기술도 소개됐는데요.




이 중 눈에 띄는 3가지 트렌드는

'더 멀리, 더 빠르게, 더 편하게' 입니다.




신차 2종을 통해 살펴볼까요?

현대자동차의 소형 전기SUV ‘코나 일렉트릭’


소형 전기SUV 현대자동차 

‘코나 일렉트릭’

▲고효율 일체형 모터시스템 

▲수냉식 배터리 냉각시스템으로 구현된 고효율·고에너지밀도 배터리 시스템 

▲에너지 효율 극대화 시스템과 경량화

등이 특징인데요.




이를 통해

 406km의 1회 충전 주행거리를 달성했다는 게 

현대차의 설명입니다.




단순히 큰 배터리를 장착함으로써

주행거리가 늘어난 게 아니라

배터리를 키우면서도 에너지효율을 높여

내연기관 못지 않은 성능을 낸 게 강점이죠.




특히 열 관리에 신경썼는데요.

수랭식 냉각시스템을 적용, 

기존 공랭식 냉각시스템보다 효율을 높여 

더 많은 배터리를 탑재할 수 있게 됐습니다.




아울러 모터와 인버터 등 

전장부품에서 발생한 열을 활용해 

난방효율을 높인 ‘히트펌프 시스템’도 

눈길을 사로잡습니다.

코나 일렉트릭은 

최고속도를 제한하고 공조장치를 조절,

배터리가 부족한 상황에서 주행가능거리를 연장해주는 에코 플러스(ECO+) 모드, 

시동이 꺼진 상태에서도 에어컨이나 멀티미디어 시스템· 12V 전원 등 편의 장치를 사용할 수 있는 휴식모드도 매력입니다. 




아울러 플로어 연결구조 강화, 

실내·외 격자형 골격구조, 

측면충돌시 차체 변형 방지 연결구조 등으로 

안전성을 강화했습니다. 




또 전방 충돌방지 보조(FCA), 

차로 이탈방지 보조(LKA), 

운전자 주의 경고(DAW) 등 

현대스마트센스의 핵심 안전기능을 기본적용했습니다.

재규어랜드로버코리아의 순수 전기차 재규어 I-페이스.

재규어랜드로버코리아도 

고성능 럭셔리 순수 전기차 

재규어 I-페이스를 공개했습니다. 




재규어 I-페이스는 

뛰어난 성능과 미래지향적인 디자인으로 주목받았습니다.




 90kWh 리튬이온배터리를 탑재해 

최대 480km(국제표준시험방법 WLTP 기준)까지 주행 가능하며 

국내 표준 충전규격인 DC콤보 방식을 채택한 것도 

특징입니다.




I-페이스는 앞뒤 축 모두에 전기모터를 장착해 

최고출력 400마력, 최대토크 71kg.m에 

달하는 힘을 내고요.

정지상태에서 시속 100km 도달에는 4.8초가 걸립니다.


럭셔리 전기차를 표방한 만큼 

실내공간은 고품질 천연소재와 

높은 수준의 마무리가 조화를 이룹니다.




중형 전기SUV인 I-페이스는 

내연기관과 변속기가 없는 전기차의 특징을 활용, 

대형 SUV급의 실내공간을 확보했습니다.




 트렁크에는 656리터의 적재공간, 

프론트 후드 아래에 27리터의 추가 적재공간을 마련했습니다.



운전자의 주행습관과 목적지까지의 지형을 분석, 

최적의 주행경로로 안내하는 

새로운 EV내비게이션시스템, 

스마트폰으로 충전상황과 

차의 실내온도를 조절할 수 있는 

인컨트롤 리모트 기능도 갖췄죠.




또 자동주차보조기능, 

탑승객 하차 모니터링 시스템, 

차선유지어시스트시스템 등 

첨단운전자보조시스템(ADAS)이 적용돼 

안전과 편의를 함께 챙겼습니다.

작성자 정보

뭐니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