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메뉴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국토교통부

대중교통비 20% 절감해주는 착한 교통카드 (ft. 광역알뜰교통카드)

11,839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ㄴ 광.교.카의 상상도 못 한 결과 🚍 ㄱ

교통비 20% 절감해주는 

착한 카드가 있다!?? 💳

(ft. 광역알뜰교통카드)

   

 

광역알뜰교통카드로
연간 대중교통비 20.2% 아꼈다!

광역알뜰교통카드 사업시행 첫해인 지난해(2020년) 이용자들은 월 평균 12,862원을 아껴 연간 대중교통비 지출액의 20.2%를 절감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국토교통부 대도시권광역교통위원회(위원장 최기주)와 한국교통안전공단(이사장 권병윤)은 광역알뜰교통카드(이하 “알뜰카드”) 사업의 2020년도 이용실적을 분석*한 결과를 발표하였습니다.

* 20.1.1~12.31 기간 중 광역알뜰교통카드로 마일리지를 받은 이용자 대상


알뜰카드 이용자들은 작년 한해 월 평균 대중교통을 37.9회 이용하고, 63,691원의 요금을 지출하였으며, 12,862원(마일리지적립 8,420원, 카드할인 4,442원)의 혜택을 받아 연간 교통비 지출액의 20.2%를 절감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이는 이용자들이 월 12,246원(마일리지적립 7,840원, 카드할인 4,406원)의 혜택을 받아 대중교통비의 16.9%를 절감하였던 ‘19년에 비해 교통비 절감률이 높아진 것으로, 코로나-19의 영향으로 대중교통 이용이 위축된 상황에서도 이용자들이 교통비 절감을 위해 알뜰카드를 적극적으로 이용한 것으로 보여집니다.


교통비를 최대로 절감(금액기준)한 이용자는 성남시에 거주하는 직장인 A씨(50세, 남성)로 성남시와 고양시를 주로 통행하여 연간 393,829원을 절감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특히 마일리지가 추가로 지급되는 기준중위소득 50% 이하 청년(만 19세~34세)들은 월 평균 14,721원(마일리지 10,751원, 카드할인 3,970원), 대중교통비의 26.2%를 절감*한 것으로 분석되어 대중교통비 부담을 크게 경감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 월 평균 37.2회 사용하여 56,120원의 대중교통비 지출

  


한편 알뜰카드 이용자가 대중교통을 타기 위해 걷거나 자전거를 통해 이동한 거리는 평균 1,107m로 나타났습니다. 특히 출발지에서 대중교통 승차지점까지는 518m, 대중교통 하차지점에서 도착지까지는 589m를 이동한 것으로 분석되었습니다.



아울러 알뜰카드 이용자 40,156명을 대상으로 이용만족도 설문조사를 진행한 결과, 만족 이상이 89.2%(매우만족 54.2%, 약간 만족 35.0%)으로 나타나 사업에 대한 호응이 매우 높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또한 설문조사 응답자의 93.3%가 알뜰카드가 교통비 절감에 효과가 있다고 응답하였으며, 특히 58%가 매우 효과가 있다고 응답하였다. 또한 알뜰카드 이용 후 이전보다 대중교통 이용횟수 7.6% 증가(29.1회 → 31.3회)했다고 응답하였습니다.


알뜰카드 이용자들의 유형을 분석한 결과, 대중교통 의존도가 높은 20대(52.2%)·30대(25.5%) 젊은층의 호응(77.7%)이 여전히 높았으나, 40대(10.6%)·50대(7.0%)의 비율이 예년보다 상승하여 이용연령층이 보다 다양해지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또한 성별로는 여성의 참여비율이 73.3%로 남성(26.2%)보다 높고, 직업별로는 직장인(68.3%) 및 학생(15.7%)이 많이 사용하여, 지속적으로 젊은 직장인과 여성들에게 많은 인기를 얻고 있는 것으로 파악되었습니다.



지역별로는 부산지역 이용자들의 이용횟수가 가장 많고(월 39.4회), 경기·인천지역 주민들이 월평균 마일리지를 각각 9,034원·8,548원 적립하여 가장 알뜰하게 이용하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한편, 걷거나 자전거 이용 등에 따라 발생한 사회경제적 편익을 화폐가치로 환산할 경우 지난 1년간 총 343.9억 원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나, 비용(마일리지) 대비 편익이 약 4.1배에 이르는 것으로 분석되었습니다.



알뜰카드는 대중교통 이용 시 걷거나 자전거로 이동한 거리에 비례하여 마일리지를 지급(20%)하고, 더불어 카드사가 추가할인을 제공(10%)하여 대중교통비를 최대 30% 절감할 수 있는 교통카드입니다.


국정과제로 추진 중인 알뜰카드 사업은 이용자 수가 ‘20.1월 기준 2만명에서 ’20년 12월 기준 16만명으로 대폭 늘어났다. 이는 ‘20년이 본사업 첫 해이었던 것을 감안할 때 대중교통 이용자의 호응이 매우 뜨거웠던 것으로 분석할 수 있습니다.


국토교통부 대도시권광역교통위원회 장구중 광역교통요금과장은 “‘20년은 알뜰카드 본사업 원년이었음에도 이용인원·참여지역·교통비 절감효과 등에서 두드러진 성과가 나타났다”면서, “‘21년에는 알뜰카드의 사업취지인 환경보호·건강증진·교통비 절감 효과에 더 많은 대중교통 이용자들이 공감할 수 있도록 더욱 적극적으로 노력하고, 이용자들의 의견을 수렴하여 편의성을 지속적으로 개선할 계획” 이라고 말했습니다.

  

  

작성자 정보

국토교통부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