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국토교통부

국민 안전을 위한 드론 관리체계 개선안이 마련됩니다!

243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드론이랑 부딪혀 피해를 입으면

드론 주인을 어떻게 찾지?!"

이제 막막해하지 말아요~!

국민 안전을 위한

드론 관리체계 개선안이 마련됩니다!@.@

편리하고 안전한 드론 비행환경이 되는 그날까지!

내년부터는최대이륙중량 2kg을 넘는 드론에 대해서는 기체를 신고하도록 하고,250g을 넘는 드론을 조종하기 위해서는 사전에 온라인 교육을 받도록 하는 등 관리체계가 정비됩니다.

드론의 성능이 높아지고 국민생활에 드론의 활용이 급격히 늘어남에 따라, 성능과 위험도를 기준으로 드론을 4가지 단계로 분류하여 관리를 하도록 하는 내용으로「항공안전법 시행령」 및 「항공안전법 시행규칙」개정안을 내일 입법예고 합니다.

이번 드론 관리체계 개선안의 주요내용은 일명「드론 실명제」라고 하는 “기체 신고제”와 “조종자격 차등화”의 적용인데요.

드론 실명제는 최대이륙중량 2kg을 넘는 드론 소유자에게 기체신고를 의무화하는 것으로, 인터넷이나 스마트폰 앱을 통해 누구나 쉽게 드론 기체신고가 가능하도록 할 계획입니다.

현행 드론 조종자격은 사업용으로 사용하는 대형드론에만 적용되나, 앞으로는 250g에서 2kg까지 취미용 소형드론 조종자에게도 온라인 교육을 받도록 하고, 2kg을 넘는 드론에 대해서는 일정 비행경력과 필기·실기시험을 단계별로 차등 적용할 계획으로 향후 세부기준을 마련하여 고시할 예정입니다.

그 밖에 이번 개선안에서는 그간 드론 관련 규정의 해석과 적용에 혼란을 주던“자체중량”과 “최대이륙중량” 용어를 전 세계 추세에 맞게 드론 성능 기반의 “최대이륙중량”으로 통일하여 규정하고,

비행금지구역이더라도 초‧중‧고 학교운동장에서는 지도자의 감독 아래 교육목적의 고도 20m 이내 드론 비행은 가능하도록 하고, 이와 관련한 운용지침을 마련하여 시행할 예정입니다.

이번 드론 관리체계 개선안은 그간 중점 추진해왔던 드론실증도시 지원, 드론공원 지정, 특별비행승인 기간 단축, 드론 기업지원허브 등 드론의 활용도를 높이고 국내 드론산업의 진흥을 위한 대책과 병행 추진하는 것으로

산·학·연 관계자와의 활발한 논의를 통해 지난 ‘18년말 초안을 마련한 이후 1년 여간 정책토론회, 관계기관 협의, 업계 간담회 등 충분한 의견수렴을 거쳐 마련되었습니다!

드론 실명제를 시작으로 안전하고 편리한 드론의 운영환경 조성을 위해 노력하겠습니다!

더 자세한 내용이 궁금하다면? ▶

작성자 정보

국토교통부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