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매콤달콤

코로나 때문에.. 대규모 '살처분' 위기에 처한 동물들

매일경제가 매콤달콤한 소식을 전해드립니다

6,953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갈 곳 없이 늘어나는 돼지 수십만 마리를
'안락사'해야 하는 상황


미국 아이오와(Iowa) 주 킴 레이놀즈 주지사가

트럼프 정부에 보낸 서한의 내용입니다.


킴 레이놀즈 아이오와 주지사와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출처매경DB


코로나19로 인해 수많은 동물들이

살처분 위기에 처했다고 하는데요



과연 무슨 일이 있었던 걸까요?





대규모 '살처분' 계획


미국 아이오와 주 정부는 수십만 마리 돼지를

대규모 안락사하는 방안을 논의하고 있습니다.


27일 킴 레이놀즈(공화당) 아이오와 주지사는 미국 상원과 연방 정부에 "가축 살처분과 사체 폐기를 위해 필요한 조치를 해달라"는 내용의 서한을 보냈습니다.

출처아이오와 주 공개자료


그 이유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이유로

대기업이 운영하는 도살장과 정육·가공 

공장이 폐쇄에 들어갔기 때문입니다.


미국 육류 시장은 소수의 대기업이 유통시장을 장악하고 있어 소규모 농민이 가공식품을 직접 만들어 판매할 수 없는 구조입니다.


그동안 베이컨·햄·소시지 등 가공식품 용도로

매일같이 약 51만 마리의 돼지가 도축됐으나


도살장 폐쇄로 작업량이 줄면서

매일 10만 5000마리 돼지들이

'잉여 돼지' 신세로 전락했습니다.


타이슨 푸드의 존 타이슨 회장은 도살장 폐쇄를 이유로 제휴 농장의 가축 수백만 마리를 안락사하기로 했습니다.

출처타이슨푸드


돼지를 사육하는 제휴 농장들은

포화상태에 이른 가축을 수용할 여력이 없어

고민 끝에 안락사를 결정하게 된 것입니다.





대량 살처분 대상이 '돼지'인 이유


대량 살처분 대상으로 돼지가 언급된 이유는

돼지의 까다로운 사육 과정 때문입니다.


아이오와 주는 미국에서 소비되는 돼지 3분의 1 공급을 도맡는 미국 최대 농장지대입니다.

출처아이오와돈육생산협회


소의 경우 건물 밖 목초지에서 기를 수 있지만


돼지는 '상품성' 측면에서 살을 찌워야 하기에

건물 안에서 온도를 맞춰가며 키웁니다.


공장형 축산업을 비판하는 영화 <옥자>

출처매경DB


또한, 새끼 돼지가 특정 무게 이상으로 자라면

살 때문에 무릎을 다치는 등

부상의 위험이 커지기 때문에


농장 운영의 '효율성' 측면에서

다 자란 돼지를 계속 기를 순 없습니다.


출처아이오와돈육협회


도살장으로 가지 못한채

다 자라버린 돼지들이 문제가 되자


미국뿐 아니라 캐나다의 퀘벡 주에서도

9만 2000마리의 돼지가 

살처분 위기에 놓이고 말았습니다.




다른 동물도 예외는 아니다


닭과 오리 같은 '가금류 농장'도

살처분을 피할 순 없었습니다.


출처넷플릭스 '부패의 맛(Rotten)'


미국의 한 식품 업체는 닭 농장주에게

'암탉' 6만 1000마리 살처분을 요청했으며


출처넷플릭스 '우유 전쟁'


위스콘신 주의 한 '젖소' 농장주는

납품 업체로부터 생산되는 우유를

폐기 처분하라는 요청을 받았다고 합니다.





이 와중에 달걀·고깃값은 폭등?


대량 살처분을 고민할 정도로

동물들의 값어치가 떨어진 상황이지만


소비자들이 사는 고기와 달걀 가격은

오히려 폭등하고 있습니다.


출처게티이미지뱅크


미국 기준 한 주 동안 달걀 소매가격은 40%,

닭고기 가격은 5.4%, 소고기는 5.8%,

돼지고기는 6.6% 정도 상승했습니다.


출처게티이미지뱅크


미국 농무부에 따르면

3분의 1로 줄어든 돼지 생산량 때문에


돼지고기 도매가격은 50% 이상 증가

100lb(약 45kg) 당 77.48달러를 기록했습니다.


출처게티이미지뱅크


전문가들은 이러한 상황이 지속될 경우

전 세계적인 육류 공급 부족 사태

이어질 수 있다고 경고합니다.




상품으로써 가치가 떨어지자

갓 태어난 새끼 돼지도 죽여야 하는 상황


출처매경DB


코로나19로 고기 산업의 민낯이 드러났네요.



이 콘텐츠는 매일경제의 기사 

"이 녀석들을 어떻게 내 손으로 죽이나요"... 코로나탓에 美 닭·돼지 수백만마리 안락사 대란 참고하여 제작했습니다.


[김인오 기자 / 신소정 인턴기자]



재밌게 보셨나요? 이것도 한 번 읽어보세요~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