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메뉴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매콤달콤

이방카가 한국서 탄 차량에 담긴 의미

우리가 매일 보고 듣고 먹고 느끼는 모든 게 경제입니다.

305,603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정치인들은 말 한마디, 

그들이 입은 옷 한 벌에

많은 의미를 담습니다.

출처gettyimagesbank

자국을 대표해

다른 나라를 방문할 땐

더욱 그렇죠.

2018 평창 동계올림픽

폐막을 맞아

지난 23일 방한한

미국 대통령의 딸

이방카 트럼프 

백악관 보좌관

미국의 '얼굴'이라고

불릴 정도로

외교적 영향력이

큰 인물입니다.

이방카 보좌관.

출처MBN 캡처

이에 따라 그가

우리나라에서 보인

말과 행동을 비롯해 

패션·차량까지

큰 관심을 받았는데요.

김정숙 여사와 스노보드 경기를 관람하는 이방카 보좌관.

출처청와대 공식 홈페이지

이방카 보좌관이

우리나라에서 탄

차량에는 어떤 의미가

담겨 있었을까요?

듬직

이방카 보좌관은

한국에서

GM '쉐보레'의

대형 SUV 모델

'서버번(Suburban)'

탔습니다.

GM 쉐보레의 서버번.

출처쉐보레 홈페이지 캡처

서버번은

대통령 등 VIP의 경호 차량과

특수활동 차량으로

세계 곳곳에서 사용됩니다.

이방카 보좌관이

미국 기업인 GM의 차량을

이용함으로써

자국 기업에

힘을 실었다

분석이 나옵니다.

GM 로고.

출처GM 공식 홈페이지 캡처

GM은 현재

한국 군산 공장 폐쇄 문제로

논란의 중심에 있는

기업입니다.

자동차 업계 관계자는

"미국의 얼굴로 통하는

이방카 보좌관이

GM 차량을 이용한 것만으로

브랜드 호감도가 상승할 것"

이라고 말했습니다.

출처GM 공식 홈페이지 캡처

자국의 자동차 기업이

경영적자로 공장 문을

닫을 위기에 처하자

이방카 보좌관이 힘을 

실어주려 했다는 것이죠!

한국GM의 군산 공장 폐쇄 결정에 따라 인천에 있는 한국GM 부평 공장도 철수 우려가 커지고 있다. 한국GM 부평 공장 전경.

출처한재형 기자

그의 아버지

트럼프 미국 대통령 역시

지난해 11월 방한하며

GM의 고급 세단 CT6를 개조한

'더 비스트' 차량을 이용해

자국 제품에 대한

애정을 과시한 바 있습니다.

출처giphy

이방카 보좌관처럼

자국 브랜드 자동차를

고수하지 않고

청와대에서 준비한 

의전대로 움직인 

정상들도 있습니다.

문재인 대통령과 아베 신조 총리의 정상회담.

출처청와대 공식 홈페이지

아베 신조 일본 총리

도요타·혼다·닛산 등

일본 차량이 아닌


청와대에서 제공하는

차량인 현대 에쿠스 

4륜 구동 모델을 이용했죠.


청와대는 통상적으로 

국빈에게 의전용 차량 

에쿠스 1대와 

수행원 차량 3대씩을 

지원합니다.

현대 에쿠스

출처현대 공식 홈페이지 캡처
스웨덴 국왕
칼 구스타브 16세
청와대가 제공한
에쿠스 차량을 이용했습니다.

김여정 제1부부장.

출처MBN 캡처

이번에 방한했던

김여정 제1부부장

김영철 북한 통일전선부장

청와대에서 준비한

최고급 의전 차량

탔습니다.

제네시스 EQ900

정교한 방탄 장비를 

장착한 것으로

5억9950만원을 호가합니다.

제네시스 EQ900

출처제네시스 공식 홈페이지 캡처

차량 시트 역시

최신형 항공기의 1등석처럼

버튼 하나로 좌석을

다양하게 변형할 수 있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우쭐!

이방카 보좌관과

'자동차 외교'.

이방카 보좌관과 문재인 대통령.

출처김재훈 기자

그가 탄 차량에는

자국 기업을 지지한다는

속뜻이 숨어있었군요!

오 놀라워

강영운 기자 /

김민지 에디터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