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메뉴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지식을 말하다

딴짓하며 성공할 수 있는 방법

지금은 샐러던트의 시대

7,356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퇴근 후 꾸준히 글을 써서
베스트셀러 작가가 된 직장인 A 씨.

부업으로 연봉 수준의 돈을 번
유튜버 B 씨.

이들의 공통점은 무엇일까요?

직장인을 다니면서도
꾸준히 공부하고 자기계발에 투자했던
성공한 '샐러던트(Saladent)'라는 점입니다.

지금 샐러던트의 삶을 살고 있다면,
나는 어떤 유형의 샐러던트인지
확인해 보세요.


1. 이직과 사이드 잡을 위한
'성공형' 샐러던트

코로나19로 직장 내 근무 환경이 바뀌면서 직장인들의 자기계발 패턴 또한 바뀌고 있습니다. 퇴근 후 바쁘게 학원을 찾던 직장인들은 이제 시간이나 장소에 구애받지 않고 온라인 학습 플랫폼을 통해 공부하고 있죠.

그렇다면 성공적인 이직과 사이드 잡을 통한 추가 소득을 누리는 유형인 '성공형 샐러던트'는 어떤 실천을 하고 있을까요?

지식 콘텐츠 플랫폼 퍼블리, 평생 교육 플랫폼 휴넷, IT 직무 교육 플랫폼 인프런, 실무 교육 플랫폼 패스트 캠퍼스 등의 온라인 학습 플랫폼에서는 직장인을 위한 강의를 폭넓고 다양하게 제공하고 있습니다.

과거에는 어학 공부와 자격증, 학위 취득을 위한 스펙 쌓기 위주의 학습형 강의가 인기를 끌었다면 요즘은 바로 직무 소화가 가능한 실무형 인재를 선호하기 때문에 어느 회사로 이직해도 활용할 수 있는 엑셀, 코딩, 프로그래밍 등 실무형 강의를 선호합니다.

최근에는 월급 이외의 소득을 벌 수 있는 재테크 강의도 많은 관심을 끌고 있는데요. 이직을 준비하고 있거나 사이드 잡을 통해 소득을 늘릴 계획이 있다면, 지금 이 시기를 기회 삼아 '온라인 학습 플랫폼'을 활용해 자기계발을 실천해 보는 것도 좋습니다.

2. 취미와 재능 공유를 위한
'덕질형' 샐러던트

직장인들이 성공만을 위해서 자기계발을 하고 있는 건 아닙니다. 코로나19가 확산되면서 오프라인 공연이 연이어 취소되자, 온라인 공연 플랫폼이 새롭게 떠오르며 이제는 덕질도 하나의 언택트 문화가 되었는데요. 덕질의 시간과 경험이 쌓이면 그 분야의 덕후가 되기 마련이죠.

여기, 자신이 덕질하는 취미를 다른 사람과 공유하고 재능을 제2의 직업으로 만들어가는 '덕질형 샐러던트'가 있습니다. 일반 직장에 다니며 셀프 인테리어 유튜브 <인테리어 하는 나르 TV>를 운영하는 옥수정 씨, 그래픽 디자이너로 일하면서 드로잉 채널 <이연 LEEYEON>을 운영하는 이연 씨. 그들은 자신이 가진 재능을 플랫폼을 통해 공유하는 유튜브 크리에이터입니다.

이제는 누구나 자신이 덕질하는 분야의 크리에이터가 될 수 있죠. 더 나아가 클래스 101, 숨고, 탈잉 등의 재능 공유 플랫폼을 통해 재능을 하나의 클래스로 제공할 수 있는 세상입니다.

나만의 소중한 취미가 다른 사람들이 소비하는 콘텐츠 되면서 본업을 가진 직장인들은 이를 자연스럽게 사이드 잡으로 만들고 있습니다. 또 다른 경제활동을 하고 있는 거죠. 이처럼 본업 외의 일에 도전할 수 있는 사회적 분위기가 자연스럽게 자리 잡고 있는데요. 덕질하는 취미가 있다면 퇴근 후 시간을 인생 2막의 기회로 삼아 보면 어떨까요?

3. 잊었던 나를 찾는
'자아형' 샐러던트

바쁜 삶에 치이다 보면 나를 잃어버리기 쉽습니다. 혹시 출퇴근 외에 모든 생활이 무기력하게 느껴지진 않나요? 그렇다면 자아형 샐러던트가 되기를 추천합니다.

자아형 샐러던트는 실제 자신의 일상을 브이로그에 담아 유튜브에 올려 구독자와 소통을 하거나, SNS에 웹툰이나 글을 연재하며 독자와 직접 소통하는 등 온라인 플랫폼을 통해 '나'를 노출하고 존재감을 뚜렷하게 확장해 나갑니다.

인기 웹 소설 '김비서가 왜 그럴까'를 모바일 플랫폼에서 연재했던 정경윤 작가도 약사라는 직업을 가졌지만 답답한 일상의 스트레스를 풀기 위해 소설을 썼다고 합니다. 이처럼 자아형 샐러던트들에게 사이드 잡은 소득을 늘리기 위함보다 내가 하고 싶은 일이 우선순위가 됩니다.

반면 존재감을 드러내기보다 자아 정체성을 찾기 위해 내면에 집중하는 방법도 있습니다. 누구나 한 번쯤 해보거나 해보지 않았더라도 들어봤을 MBTI와 꼰대 레벨 테스트, 부캐 찾기 등의 레이블링 게임은 젊은 세대들에게 단순한 놀이가 아닌 타인과 자신을 비교하면서 진짜 자신을 찾아가게 하는 새로운 트렌드로 부상하고 있죠. 

퇴근 후 동료들과 맥주 한 잔, 휴가 내고 떠나는 해외여행 등 우리에게 당연했던 일상이 사라진 지금, 우울감과 무기력을 떨쳐내고 나에게 맞는 자기계발을 통해 새로운 미래를 계획하길 바랍니다.

현실이 중요한 것이 아니라
당신이 그것을 어떻게 해석하고
무엇을 하느냐가 중요한 것이다.

- 웨인 W. 다이어

작성자 정보

지식을 말하다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