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엠빅뉴스

대왕문어 먹방, 돈 훔치는 연출까지? 정부, '어린이 유튜브' 제동건다

24,835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방송통신위원회가 어린이 유튜브 방송에 대한 집중 모니터링을 시작했습니다. 아동 학대와 아동 권리 침해 논란을 빚은 영상들이 등장하고 있기 때문인데요. 대체 얼마나 심하길래 그런 걸까요?


또래 눈높이에 맞는 콘텐츠로 인기몰이 중인 어린이 유튜버. 초등학생들의 장래희망 5위가 유튜버일정도로 인기가 많은데요.

해당 영상들은 모두 아동 학대와 아동 권리 침해 논란으로 번졌습니다.

아동 학대, 유해성 등 심의 규정 위반 영상은 '삭제명령'을 예고했습니다.

그러나 가장 필요한 건 제작자 스스로 콘텐츠의 질을 높이려는 노력일 것입니다.

* 더 많은 영상은 YouTube 엠빅뉴스 채널에서! 

https://www.youtube.com/c/엠빅뉴스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