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주간 마봉춘 연구소

공포에 빠진 김수미, “엄마, 수미 무서웠어” 오열하며 외친 이유는?

[미리보는 MBC예능]납량특집으로 꾸며진 마리텔2, 김수미 “귀신이 뭐가 무서워”..하지만, 심령사진보고 경악

1,635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마리텔에서 펼쳐지는 납량특집.


유령과 좀비 등 무엇을 상상하든 그 이상이 펼쳐집니다.

귀신에게 쌍욕을 하며 "귀신이 뭐가 무섭냐"라고 호언장담하는 김수미.


하지만, 심령사진을 보고 외마디 소리를 외치며 기겁하는데요.


급기야 김수미는 의자에 누워 "엄마 수미 무서웠다"라고 웁니다. 대체 어떤 일이 벌어진걸까요?

그리고 더 무섭게 돌아온 무덤TV까지..


이번주 마리텔 흥미진진한 내용이 찾아갑니다. 

'복면가왕'에서는 3연승에 도전하는 '나이팅게일'의 가왕 방어전이 펼쳐지고..


도전자들의 체육대회가 열린 가운데, 가왕을 얼어붙게한 무시무시한 음색의 도전자들이 속속 등장합니다. 

치열한 대결의 결과를 놓치지 마세요. 

이번 주 '나혼자산다'에서는 박나래의 일탈이 시작됩니다.


할머니 집에 가서 비파주도 담그고, 맛있는 식사까지 하는데요.


그리고 동네 어르신들에게 한참 사인을 하느냐 정신이 없는 박나래. 

이어서 성훈이 싱가포르에 화보 촬영을 떠났군요.


열심히 운동한 보람이 있을까요?


하지만 곧 "탕수육이 먹고 싶다"라고 외치는 성훈.


두 사람의 이야기 속으로 가보시죠. 

작성자 정보

주간 마봉춘 연구소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