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주간 마봉춘 연구소

전현무, "큰 짐을 떠맡겨서 미안하다"..기안84, “사내연애 하지 말자” 격앙

'나혼자산다' 전현무·한혜진 굿바이+꿀잼은 진행형..허전한 4명 첫 방송, “잘해보자” 의기투합

605,518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전현무와 한혜진 없이 박나래, 기안84 두 사람이 오프닝을 엽니다.


어색한 분위기 속.


한참 동안 말이 없다가 기안84 “‘반갑습니다’ 할 필요가 있나 지금”이라며 헛웃음을 짓습니다.


이어서 “20년 지난거냐. 다 사라졌다”고 말하자, 박나래“진짜 어떻게 하냐. 우리 둘이서. 그래도 어떻게든 똘똘 뭉쳐 해봐야지 않겠냐”라고 걱정해 웃음을 자아냅니다.

드라마 촬영으로 바쁘다던 성훈.


“이게 무슨 일이냐”라며 “날벼락 같은 상황에 달려왔다. 여기가 더 급한 일이 생긴 것 같다고 양해를 구하고 합류했다”고 말했습니다.

박나래 "사람의 인연이라는 것이 만났다고 헤어질 수 있는 것 아니냐"라고 얘기하자, 


기안84는 사랑과 결별을 '삶의 묘미' '진면모'라고 뜬금없이 말해 웃음을 유발합니다.

전현무와 한혜진이 결별 기사 후에 따로 연락이 왔다고 밝힌 박나래.

“전현무 씨가 ‘큰 짐을 떠맡긴거 같아서 미안하다. 잘 부탁한다’고 하더라”고 전했습니다.

이때 등장한 이시언 "고래 싸움에 새우 등이 터진다고, 새우 등이 아작나게 생겼다"고 현 상황을 비유하며, 


"위기를 기회로, 도랑치고 가재잡고 그런 마음을 갖자"고 말하고..


사자성어 '전화위복'으로 표현하기도. 

기안84 "초심으로 돌아가서 열심히 하자"면서, "사내 연애는 하지 맙시다"고 말해 웃음을 안깁니다.


이어 4명의 멤버는 파이팅을 외치며 의기투합하네요. 

이어서 기안84, 성훈, 이시언 3얼간이의 홍콩 여행기가 방송되고..

한바탕 쇼핑 후 숙소로 온 뒤, 얼간이 3인방은 수영장으로 향합니다.


전직 수영선수 출신인 성훈은 인어 같은 자태를 뽐내고.,

첫 샤워를 한 시스루84의 등장에 박나래 "아악 내 눈"하며 황망히 눈을 가리면서 웃음을 안깁니다.


세 사람은 '바닥 취침' 내기를 걸고 '얼간이 3종 경기'를 펼치는데..


기안84성훈을 따라하며 웃통까지 벗어 볼록한 배를 드러내 웃음을 자아냅니다.


예상과 달리 이시언이 1등을 하고, 기안84의 바닥 취침이 확정되는데요.

기안84는 화합의 의미로 '얼간이 기차'를 제안하고, 세 사람이 기차 같이 이어져서 수영을 하는데요.


3명은 슬랩스틱 개그의 끝판왕을 보여주며, 포복절도하게 만들었습니다.

방으로 돌아온 후, 이들은 룸서비스 주문에 도전하는데요.


그나마 영어를 잘 하는 성훈이 주문하자, 기안84 "정말 수능 200점이 맞구나"라면서 감탄해 웃음바다를 만듭니다.


이어 이시언이 전화로 술과 안주를 주문하는데요.


호텔 직원은 이시언의 발음을 알아듣지 못하다가 한참 만에 이해하자, 이시언"마지막에 다 취소한 것 아니냐”고 걱정해 웃음을 안깁니다. 

작성자 정보

주간 마봉춘 연구소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