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서프라이즈

신종 치료법 개발로 문전성시를 이루던 병원! 알고봤더니..?

23,552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1932년, 미국 켄터키 주.

연달아 발생하는 간호사 자살 사건.

간호사들이 스스로 목숨을 끊는 일은 계속되었는데
그렇다면 왜?

이 병원에서 획기적인 결핵 치료법을 개발한 사실이 알려지자 환자들의 발길이 끊이지 않았다.

당시 결핵은 한번 걸리면 살아남을 수 없는 병이었기 때문에 사람들에게 공포의 대상이었다.

그 당시 자연적인 치료법만 사용되었다↓

하지만 이런 방법은 결핵 치료에 큰 도움이 되지 않았다.

이때,

웨이버리 힐스 병원은 흉곽 성형 수술을 개발해 결핵을 완벽하게 치료할 수 있는 방법이라고 대대적으로 홍보했다.

그런데 사실 흉곽 성형 수술은 효과가 검증되지 않았을 뿐만 아니라
환자에게 고통스럽고 힘든 수술이었다.

이러한 수술은 환자에게 엄청난 고통을 주었다.

그러나 결핵을 치료할 방법이 수술뿐이라고 믿었던 사람들은 계속 병원으로 물려왔다.

죄책감을 느낀 간호사들은 수술을 중단할 것을 요구했지만
돈과 명성이 더 중요하게 여기는 병원 측은 이들의 주장을 묵살했다.

웨이버리 힐스 병원의 악행은 이뿐만이 아니었다.

한 줄 요약:


20세기 초, 미국 최고의 결핵 전문 병원으로 명망이 높았던 웨이버리 힐스 병원,

하지만 환자의 생명보다 병원의 명성과 돈벌이에 집착했던 의사들의 비뚤어진 욕망 때문에

무고한 생명들이 희생된 최악의 병원으로 남게 되었다.

.

.

.

풀영상 보러 가기 ↓

작성자 정보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