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에브리원해

타도 동방신기를 외치며 나왔던 젝키의 후예들

SS501과 젝키의 이야기를 들어볼까요?

7,767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과거 DSP의 간판이었던

젝스키스와 SS501 멤버들이

나왔어요!

훈훈한 화면!
젝스키스와 SS501이
시간이 흘러 이렇게 만났어요!

당시 대결 구도도 비슷했죠!
젝키 vs HOT

SS501 vs 동방신기

SS501의 목표는 젝키를 따라가는 거였나요?

서로 대답이 다른 두 사람 ㅋㅋㅋㅋㅋㅋ

SS501의 목표는 젝키가 아닌
'타도 동방신기' ㅋㅋㅋㅋㅋㅋㅋㅋ
SM과의 질긴 인연....

젝키 선배가 있었지만 ㅋㅋㅋ
SS501의 목표는 젝키가 아닌 동방신기였다고 ㅋㅋㅋ
할 말은 하는 남자 ㅋㅋㅋㅋ

캐릭터를 잡을 때는 선배 젝키를 참고했다고 ㅎ

유쾌한 언니들의 사이다 토크

매주 화요일 오후 8시 30분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작성자 정보

에브리원해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