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메뉴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맥스무비

임산부를 연기한 파격적인 그녀의 행보

현장 | ‘애비규환’ 정수정이 그려낸 우리시대 당찬 여성상

17,430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정수정X장혜진X최덕문X이해영

“대본 한번에 읽고 바로 출연 결정”

배우 정수정이 영화 ‘애비규환’에 출연한 소감을 밝혔다. 

영화 '애비규환' 배우 정수정. 사진 손해선 기자

3일 오후 영화 ‘애비규환’(감독 최하나) 언론시사회가 서울시 용산구 CGV용산아이파크몰에서 열렸다. 이날 행사는 연출을 맡은 최하나 감독과 배우 정수정, 장혜진, 최덕문, 이해영, 강말금, 신재휘가 참석해 영화에 대한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다. 


영화 ‘애비규환’은 똑 부러진 5개월 차 임산부 토일(정수정)이 15년 전 연락 끊긴 친아빠와 집 나간 예비 아빠를 찾아 나서는 설상가상 첩첩산중 코믹 드라마다. 정수정은 극 중 무엇이든 알아서 해내는 똑 부러진 대학생 토일을 연기했다.


정수정은 “임산부 캐릭터를 제안 받았을 때, 큰 도전이라 망설여졌다”며 “대본 읽고 나서는 한번에 읽어버리고, 하기로 결정했다. 그만큼 대본이 너무 재미있었다”고 영화에 참여한 계기를 밝혔다.


이어 그는 임산부 역할을 하며 힘들었던 점이 있는지 묻는 질문에 “여름 날씨에 배를 차고 촬영을 해야 해서 땀이 많이 찼다. 그것 말고는 즐겁게 촬영 했던 것 같다”고 답했다. 

영화 '애비규환' 최하나 감독. 사진 손해선 기자

이날 최하나 감독은 “평소 콩가루 가족 영화를 좋아한다”며 영화를 기획한 계기를 밝혔다. 그는 “우리 가족은 물론이고, 주변 가족들의 이야기를 들어보면, 각자의 속내와 사연이 있다. 그런 것들을 이야기 하면 사람들의 공감을 충분히 얻을 수 있다고 생각했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이혼을 많이 한다고 생각하긴 하지만, 여전히 실패라는 부정적인 시각이 있다”며 “삶의 오류를 인정하고 고치기로 결정한 사람이라는 점에서, 이혼 가정을 더 이상 불행하지 않고 오히려 더 행복한 사람이라는 시선으로 바라봐 주길 바라는 마음으로 시나리오를 쓰게 됐다”고 덧붙였다. 

영화 '애비규환' 배우 정수정. 사진 손해선 기자

극 중 주인공 토일을 맡은 배우 정수정은 간담회를 통해 스크린 첫 주연을 맡은 소감을 밝혔다. 그는 “평소에도 독립영화를 좋아했는데, 멋지신 대 선배님들과 함께 하게 돼서 영광이다”라며 “매 순간이 즐거웠다. 현장이 너무 좋았고, 그런 것들이 스크린에 다 드러나지 않았나 싶다”고 말했다.

 

토일은 무엇이든 똑 부러지게 잘해내는 대학생이자 임신 5개월차 임산부다. 정수정은 임산부를 사실적으로 표현하기 위해 체중을 증량하기도 했다. 그는 “배우로서 좋은 모습을 보여드리고 싶어 노력을 많이 했다”며 “임산부가 너무 마르면 안돼서 다이어트 생각을 하지 않고 잘 먹었다. 그래서 조금 통통하게 나오는데, 임산부의 느낌을 잘 살려낸 것 같아서 다행이다”고 심경을 밝혔다. 

영화 '애비규환' 주역들. 사진 손해선 기자

영화 ‘기생충’으로 전 세계의 이목을 집중시켰던 장혜진은 극 중 딸 토일 못지않게 당당하면서도 냉철함을 잃지 않는 엄마 선명을 연기하며 존재감을 뽐냈다. 이날 장혜진은 “너무 예뻐서 뚫어지게 본 적도 있다”며 정수정과 함께 출연한 소감을 밝혔다. 그는 “수정 배우는 상당히 진취적이지만, 예의 바르다. 어려운 일이 있어도 당차게 도전하는데, 그게 나에게도 새로운 마음을 불렀다”며 정수정을 향해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최하나 감독은 정수정을 캐스팅한 이유를 밝히기도 했다. 그는 “정수정 배우의 출연 작품 중 ‘하이킥’을 정말 좋아했다”며 “코미디를 잘 해낼 것이라는 기대가 있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화려한 이미지가 있긴 했는데, 실제로 봤던 순간, 정수정 배우가 맡아준다면 내가 원래 생각했던 토일보다 훨씬 매력적이겠다는 생각이 들었다. 이 사람이 해야 한다는 확신이 있었고, 지금도 탁월한 선택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영화 ‘애비규환’은 오는 12일 개봉 예정이다.

작성자 정보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