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맥스무비

이 캐스팅 찬성! 미남이 미남 역할로 캐스팅된 화제작

‘해적: 도깨비 깃발’ 엑소 세훈-김성호-박지환 승선 완료…최강 캐스팅

639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영화 ‘해적: 바다로 간 산적’ 속편 ‘해적: 도깨비 깃발’ 캐스팅이 완료됐다.


‘해적: 도깨비 깃발’은 조선의 건국 이후 흔적도 없이 사라진 고려 왕실의 마지막 보물을 차지하기 위해 바다로 모여든 이들의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신선한 발상의 스토리와 매력 넘치는 캐릭터 군단, 바다를 무대로 펼쳐지는 스펙터클한 볼거리까지 삼박자를 고루 갖춘 ‘해적’의 두 번째 이야기 ‘해적: 도깨비 깃발’이 젊고 새로워진 막강 캐스팅을 완료하고 새롭게 출항한다.


강하늘이 자칭 고려 제일검이지만 예기치 않게 해적선에 눌러앉게 된 의적단 두목 우무치 역을 맡아 한층 유쾌하고 에너지 넘치는 매력을 뿜어낼 것으로 기대된다. 천하에 명성이 자자한 해적 단주 해랑 역은 한효주가 맡아 고난도 액션을 직접 소화하며 전에 보지 못했던 새로운 모습을 보여줄 것이다.


이광수는 개인플레이가 특기인 해적단 막이 역을 맡아 능청스러운 연기로 웃음과 재미를 선사할 것이다. 숨겨진 보물을 둘러싸고 해적단과 대적하는 부흥수 역은 권상우가 맡아 극에 긴장감을 더할 예정이다.


보물을 찾아 나선 해적단에 합류하게 되는 당돌한 매력의 소녀 역은 채수빈이 연기하며 백발백중 활 솜씨를 자랑하는 해적단의 명궁 한궁 역은 K-Pop 대표 그룹 엑소(EXO)의 세훈이 맡아 본격 스크린 도전에 나선다.

또 우무치의 오른팔이자 의적단 부두목 강섭 역은 다수의 드라마와 영화를 통해 강렬함과 코믹함을 오가며 다채로운 캐릭터를 소화해온 배우 김성오가 맡았으며, 해랑을 따르는 해적 소단주 아귀 역은 박지환이 맡아 활력을 불어넣을 것이다.


‘해적: 도깨비 깃발’은 드라마 ‘추노’와 영화 ‘7급 공무원’, 그리고 ‘해적: 바다로 간 산적’을 탄생시킨 천성일 작가가 각본을 집필하고, ‘쩨쩨한 로맨스’ ‘탐정: 더 비기닝’으로 감각 있는 코미디 연출력과 흥행성을 입증한 김정훈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다.

작성자 정보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