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맥스무비

연기 천재들의 미친 케미

최민식X한석규 ‘천문’, 12월 개봉 확정…런칭 포스터 공개

125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영화 ‘천문: 하늘에 묻는다’가 12월 개봉을 확정하고 런칭 포스터를 공개했다.

영화 ‘천문: 하늘에 묻는다'(감독 허진호, 이하 ‘천문’)는 조선의 하늘과 시간을 만들고자 했던 세종(한석규)과 장영실(최민식)의 숨겨진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이 작품은 그동안 스크린과 브라운관에서 깊이 있게 다뤄진 적 없었던 조선의 두 천재, 세종대왕과 장영실 사이의 관계를 그려낼 예정으로 기대를 모은 바 있다. 여기에 압도적인 연기력으로 독보적 필모그래피를 쌓아온 최고의 배우 최민식과 한석규의 재회로 올 겨울 극장가 역대급 조합의 탄생을 기대케 하며 주목받고 있다.

개봉 확정과 함께 공개된 런칭 포스터는 조선의 역사에서 한순간 사라진 천재 과학자 장영실로 분한 최민식과 조선의 하늘과 시간을 만들고자 했던 세종을 맡은 한석규 두 사람의 모습으로 눈길을 끈다. “조선의 두 천재, 세종대왕과 장영실”이라는 카피는 두 배우의 만남에 기대를 더한다.

특히, 어두운 밤 하늘에 수놓아져 있는 별들을 배경으로 궁 후원에 나란히 앉아 서로를 보며 환히 웃고 있는 세종과 장영실의 모습은 신분을 뛰어넘는 우정을 쌓아갔던 그들의 이야기가 어떻게 그려질지 호기심을 자극한다. 뿐만 아니라 당시 명나라의 시간을 표준시로 삼았던 조선의 농업이 크게 발전할 수 있도록 조선만의 하늘과 시간을 열었던 세종과 장영실의 위대한 업적이 어떻게 그려질지 기대를 높인다.

‘천문: 하늘에 묻는다’는 오는 12월 개봉 예정이다.

작성자 정보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