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맥스무비

미국인이 사랑하는 숨막히는 인싸력의 소유자.genie

미국 박스오피스 l ‘알라딘’ 1위, 역대 디즈니 실사 오프닝 4위

9,946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알라딘’이 북미 박스오피스 1위에 올랐다. 개봉 후 1위에 올랐던 ‘존 윅 3: 파라벨룸’은 2위로 내려갔다.


# ‘알라딘’ 역대 디즈니 라이브 액션 오프닝 4위


디즈니 클래식 애니메이션 ‘알라딘'(1992)의 실사화 프로젝트 ‘알라딘’이 개봉 1주차 북미 박스오피스 1위에 올랐다. 박스오피스 모조에 따르면 알라딘은 개봉 첫 주 북미에서 8,610만 달러를 벌어들였다. 이는 ‘미녀와 야수'(2017) ‘이상한 나라의 앨리스'(2010), ‘정글북'(2016)에 이어 디즈니 라이브 액션 중 4위에 해당하는 기록이다. 월드 와이드 수입은 2억 710만 달러로, 제작비 1억 8,300만 달러를 이미 회수했다.


# ‘존 윅 3: 파라벨룸’ 2억 달러 돌파 앞뒀다


2위는 ‘존 윅’ 시리즈의 세 번째 이야기 ‘존 윅3: 파라벨룸’이다. 개봉 2주차 주말 북미에서 2,435만 달러를 벌었다. 전설적인 킬러 존 윅(키아누 리브스)이 전 세계 킬러들의 표적이 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다. 월드 와이드 수입은 1억 7,538만 8,941 달러로, 벌써 2억 달러를 향해 질주 중이다.

3위 ‘어벤져스: 엔드게임’의 북미 수입은 1,684만 1,000 달러이다. 월드 와이드 수익은 26억 7,747만 2,736 달러다. 아직 상영 중임에도 ‘어벤져스’ 시리즈는 물론, 마블 시네마틱 유니버스에서도 최고의 수입을 거둔 영화가 됐다.


성선해 기자


작성자 정보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