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맥스무비

제2의 '택시운전사'라 불리는 영화.txt

한국 박스오피스 l 유해진 윤계상 ‘말모이’, 개봉 1주차 100만 돌파

2,872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1월 극장가는 따스한 드라마와 유쾌한 코미디가 대세다. ‘말모이’와 ‘내안의 그놈’이 박스오피스 1위와 2위를 차지했다.


‘말모이’ 첫 주 100만 명 돌파


1월 9일(수) 개봉한 ‘말모이’는 1주 차 주말 78만5,619명이 봤다. 조선의 말과 글을 지키고자 했던 조선어학회의 활약을 담았다. 누적 관객 수는 118만5,796명이다. 손익분기점은 약 300만 명이다. 비수기 극장가에 관객을 불러들일 수 있을지가 관건이다.


1월 다크호스 ‘내안의 그놈’


진영과 박성웅 주연의 ‘내안의 그놈’은 1주 차 주말 56만4,568명이 봤다. 누적 관객 수는 76만5,395명이다. 타율 높은 코미디에 대한 입소문 덕을 봤다. 개봉 2주 차였던 ‘주먹왕 랄프 2: 인터넷 속으로’는 주말 3일 동안 31만6,113명을 동원했다. 누적 관객 수는 134만2,806명이다.


‘극장판 공룡메카드: 타이니소어의 섬’ 역시 선전 중이다. 1주차 주말 23만684명이 관람했다. 누적 관객 수는 28만9,873명이다. ‘아쿠아맨'(2018)은 신작들에게 자리를 내주며 3계단 내려왔다. 개봉 4주 차에 18만2,199명이 봤다. 누적 관객 수는 492만918명이다.


성선해 기자



작성자 정보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