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MAXIM KOREA

"아이구 추워!" 극한의 날씨에 사람에게 벌어지는 일ㄷㄷㄷ

by. MAXIM 박상예

4,394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두리번
날이 많이 따뜻해졌지만 겨울은 겨울이다.
댓글로 보니 부산은 12도라던데... (WoW)

1. 저체온증: 저체온증은 동사의 시작. 

체온이 35°C 이하로 떨어지면 신진대사가 저하돼 온몸이 떨리기 시작한다. 입술, 뺨 등이 푸르게 변하고 뇌로 가는 산소량이 줄어 판단력이 흐려지며 졸리기 시작한다. 물에 빠지거나 추운 곳에 오래 노출되면 저체온증이 올 수 있다.

출처영화 <히말라야> 스틸컷

2. 동상: 낮은 온도에 오래 노출되면...

낮은 온도에 오래 노출되면 신체가 손상된다. 동상의 특징은 시간이 흘러도 아프지가 않다는 것이다. 신경이 죽어버리기 때문이다. 극한의 추위에 맞서는 탐험가들은 감각이 사라지는 걸 두려워 차라리 고통이 계속되길 바란다고.

출처영화 <히말라야> 스틸컷

3. 동사: 얼어 죽는 단계

신체의 대사, 호흡, 순환기능에 장애가 오고 회복이 불가해 사망한다. 보온장치가 있으면 사람은 영하 40~50°C에도 견딜 수 있지만, 피곤할 때는 0°C만 돼도 동사할 수 있다. 특히 음주 시엔 열 방출이 증가하고 체온조절중추가 제 기능을 못 해 더 쉽게 얼어 죽는다.

출처영화 <남극일기> 스틸컷
동사와 불타는 것, 어떤 게 더 고통스러울까?

느낌으로만 본다면 동사하는 것이 불타 죽는 것보단 덜 고통스럽다고 한다. 분신의 경우 살갗과 피부가 다 타버려 신경이 손상되어야 고통이 끝나지만, 동사의 경우엔 어느 정도 이상 되면 피부가 다 마비되어 감각이 없어지기 때문이다... (끔찍해!)

출처Flickr by Maarten Takens
껄껄
그러고보니 이번 겨울엔 유독 눈이 안오네...?



너무 추웠던 기억 있는 사람 댓글로 알려주기!

박상예 에디터 press@maximkorea.net

작성자 정보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