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MAXIM KOREA

"노출하는 사람으로만 보지 말아줘요" 악플에 속상함 토로한 비키니 쇼핑몰 대표님

BY. MAXIM 나주희

345,328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악플에 속상함 토로한 비키니 쇼핑몰 대표님

최근 악플에 대해 속상함을 솔직하게 토로한 대표님이 있습니다.

출처채은정 인스타그램

바로 비키니 쇼핑몰 대표로서 쇼핑몰을 운영하며 직접 피팅모델까지 하느라 열일중인 채은정 CEO인데요.

출처채은정 인스타그램
엥?

채.은.정..?
내가 알고 있는 연예인 채은정이 맞나?

yes.
네, 맞습니다.
글썽글썽
인터넷이라는 공간이 그렇습니다...
당장에 얼굴이 보이지 않는 익명성이 보장되는 공간이라 그런지  악플을 다는 사람들이 많죠.

#"수영복 향한 열정 있어요!"

채은정은 개인 인스타그램에 솔직하게 심경을 밝혔어요. "노출만 보일 수 있겠지만, 비키니에 향한 열정이 있다"고요. 힘들어도 꾸준히 보완하고 발전해 나가겠다고 앞으로의 당찬 포부도 밝혔습니다.

출처채은정 인스타그램

정말 파이팅입니다~~~! (요건 작년 맥심 9월호에 실린 채은정 씨의 화보인데 예뻐서 넣어봅니다. 후후~)

출처MAXIM KOREA
#이렇게 청순했던 여자랍니다~

채은정 CEO의 청순했던 시절 움짤로 이만 글을 마무리하도록 하겠습니다~ 총총~

출처온라인 커뮤니티

나주희 에디터 press@maximkorea.net

작성자 정보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