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논란된 베이커리 접고 타로 심리 상담사로 나서는 한 가수

BY. MAXIM 박소현
MAXIM KOREA 작성일자2018.11.12. | 62,840  view
풀밭 뒹굴
2006년 걸그룹 쥬얼리 탈퇴 후 뮤지컬 배우 등 여러 분야에서 활약한 가수 조민아. 
'우주여신 조민아 아뜰리에' 베이커리를 열어 5년 정도 운영했는데요.
5년이 지난 지금은 건강을 잃어 안 아픈 곳이 없고 온몸이 다양한 상처에 손도 망가져 볼품 없어졌지만 더 많은 것들을 얻어 행복합니다.
무턱대고 외면받았던 어두운 시간들이 거짓말인 것처럼 정말 많은 사랑을 받았고 박수 칠 때 떠납니다.
사랑해주시고 응원 아끼지 않아 주시고 함께 걸어와 주셔서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아픔을 겪어본 사람이 상처의 차가움과 치유의 따뜻함을 알죠. 많이 아팠었고 크게 상처 입었었지만 스스로 행복해지는 방법들을 끊임없이 찾아내 매일 실천하며 살았습니다.
잘 들어줌으로써 타인의 답답한 속내를 풀어줄 수 있다는 게 제게도 보람이고 행복이었습니다.
기타치고 노래하고
앞으로는 타로 심리 상담사 조민아를 볼 수 있는 걸까요? 
맥심의 다른 기사가 보고 싶다면~? click!

박소현 에디터

press@maximkorea.net

해시태그

Recommended Tags

#다이어트

    Top Views 3

      You May Like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