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메종

취향 따라 고르는 디자인숍 ①

집안을 예쁘게 꾸미고픈 사람들은 주목!

3,129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각자 원하는 '꿈의 집'이 있나요? 당신의 취향을 저격할 인테리어 숍을 소개할게요.


현재페이지1/총페이지3

하우스라벨은 북유럽, 프랑스, 이탈리아 등 유럽 전역에서 수입한 제품을 판매하는 리빙 편집숍입니다. 덴마크 홈웨어 브랜드 ‘티네케이홈’, 스웨덴 도자 브랜드 ‘아그네타 리빈’ 등 차분하고 따뜻한 분위기의 제품을 엄선한 이곳은 최근 도곡동으로 확장 이전하면서 이탈리아 고재의 테이블과 소파 등 부피 있는 가구를 선보이고 있습니다. 


하우스라벨의 색깔과 잘 어우러지는 덴마크 디자이너 페르니에 폴카렐리의 판화 작품 또한 눈여겨볼 만한 요소인데요. 인테리어 공사에 어려움이 있다면 인테리어 소품과 폴카렐리의 판화 작품을 매치하는 연출도 고려해볼 만 합니다.

add 서울시 강남구 논현로26길 8, 1층
tel 070-4119-2566
open 월~금요일 오전 10시~오후 7시, 토요일 오후 1시~6시, 일요일 휴무
현재페이지1/총페이지3
1 동양적인 디자인의 쿠션 커버 ‘버드 더스티 그린’.
2 보석 같은 표면의 캔들 홀더 겸 꽃병.
3 회백색 유약을 발라 고급스러운 ‘델리’.

현재페이지1/총페이지2

최근 서래마을로 이전한 에잇컬러스는 가구와 소품을 모두 둘러보기에 최적화된 쇼룸입니다. 스타일리스트로 활동한 정윤재 대표는 실제 집에 가구와 소품을 두었을 때 어떤 분위기로 완성되는지 쇼룸을 통해 보여주는데요. 공간이 너무 넓지 않아 오히려 현실적으로 다가오는 그녀의 연출법은 아이 방부터 거실, 주방, 서재 등 집에서 꼭 필요한 공간별로 나눠져 있습니다. 


계속해서 디스플레이와 연출이 바뀐다는 것이 에잇컬러스의 매력! 때문에 자주 들러도 새로운 물건과 스타일링을 발견하는 재미가 있는 곳이에요. 최근에는 앙리 마티스, 빌헬름 룬드스트롬 등 유명 화가의 포스터와 라탄 소재 소품, 일본 도자 그릇 등이 입고돼 쇼핑에 즐거움을 더하고 있습니다.

add 서울시 서초구 반포동 81-4
tel 070-8822-3637
open 월~토요일 오전 11시~오후 7시, 일요일·공휴일 휴무

모듈형으로 구성할 수 있는 벽걸이 수납 시스템 ‘몬타나 노트’.

현재페이지1/총페이지3

와일드덕은 직접 공수한 오리지널 프린트를 자체 제작한 액자에 담아 판매하는 흔하지 않은 숍입니다. 


“여러 나라로 여행을 다니며 뮤지엄, 갤러리, 콘서트 등을 자주 다녔고, 그때마다 다양한 포스터를 구매했죠. 카페나 식당을 하는 지인들에게 선물하다 문득 직접 액자를 만들어보고 싶다는 생각이 들었어요. 그러다 아버지 친구 분의 소개로 액자 회사에 들어가 기술을 배웠어요.” 홍원기 대표의 설명입니다.

현재페이지1/총페이지2
1 일본 작가 아키 구로다의 1984년 전시 포스터.
2 네덜란드 출신의 다큐멘터리 사진가 에드 반 데르 엘스켄의 포스터.

포스터는 미술관이나 갤러리, 콘서트 등 유럽 등지에서 공수한 것을 두루 판매하고, 개인적으로 사진이나 포스터를 가져오면 그에 맞는 액자를 컨설팅해주는 서비스 또한 진행하고 있습니다. 올해는 작가와의 협업으로 자체 생산하는 아트 프린트와 실크스크린 티셔츠, 패브릭, 책과 잡지 등도 판매할 예정이니, 오다가다 편안한 마음으로 구경하기 좋은 곳입니다.

add 서울점 서울시 용산구 서빙고동 169-1 4층 대구점 대구 중구 봉산동 110 203 1층
tel 010-4799-1124
instagram @wildduck_co
open 목~일요일 오후 1시~9시

현재페이지1/총페이지4

리빙 편집숍 TWL은 아름다운 디자인은 물론 실용성과 기능성을 모두 갖춰 오랫동안 사용해도 질리지 않는 제품을 판매합니다. 특히 직접 사용해보고 고른 일본 도자 브랜드 ‘아즈마야’와 ‘유미코 이호시’, ‘타임앤스타일’ 등의 주방 용품이 많아 특별한 테이블웨어를 찾는 이에게 추천할 제품으로 가득합니다. 


그릇 외에도 핀란드 브랜드 ‘라퓨안 칸쿠리트’의 리넨와 울 소재의 담요나 패브릭 제품도 만날 수 있는데요. TWL은 그레이 컬러에 화이트와 나무 소재를 매치해 스타일링한 일본 감성의 주방이 눈길을 끄는 곳입니다. 쇼룸에서는 소소한 클래스도 진행하며 계절마다는 다른 브랜드와의 협업 전시를 진행합니다.

add 서울시 종로구 연건동 302-8 토토빌딩 1층
tel 070-4227-0151
open 화~토요일 오전 11시~오후 8시, 일요일 오후 1시~8시, 월요일 휴무
현재페이지1/총페이지3
1 오동나무로 만든 쌀통.
2 자연스러운 색감의 ‘리아라보 찻잔과 플레이트’.
3 단정한 곡선이 매력적인 ‘밤비 60z’ 와인잔.

현재페이지1/총페이지2

덴마크 브랜드로 아기자기하기보다는 깔끔하고 스타일리시한 공간을 연출하고픈 이들에게 추천하는 디자인숍 보컨셉. 네덜란드 디자이너 프란스 슈로퍼를 비롯해 오키 사토, 카림 라시드 등 세계적인 디자이너와 손잡고 제품을 생산합니다.


보컨셉의 디자인 가구는 고객의 취향과 라이프스타일에 맞게 컬러와 소재는 물론 모듈 구성까지 다양하게 커스터마이징할 수 있다는 점이 특징인데요. 세계적인 디자이너들이 만든 가구지만 합리적인 가격대를 추구하는 것이 매력입니다.


add 서울시 강남구 삼성로748 제이에스하우스
tel 청담점 02-545-4580 서래마을점 02-535-9393
open 평일 오전 10시~오후 7시, 주말 오전 10시~오후 6시
현재페이지1/총페이지2
1 오타와 다이닝 체어.
2 바르셀로나 커피 테이블.

취향에 맞는 디자인숍에서 '꿈의 집'을 만들어보세요!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