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메종

섞으니 짜파구리보다 더 맛있는 라면 레시피!

퓨전 라면 조합 레시피.

173,448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안녕하세요 여러분! 메종입니다.

여러분은 어떤 야식을 즐겨드시나요?
저는 출출할 때면 계속해서 라면에 손이 갑니다. 

보글보글거리는 사운드와 맛있는 냄새는 
다음날 팅팅 부을 얼굴을 알고서도 
도저히 뿌리칠 수 없게 만들죠. 

출처giphy

특히 요즘 라면의 대세는 바로 짜파구리!


짜파게티와 너구리를 섞어 탄생한 이 라면의 인기가 여전히 거세죠. 


라면은 각자 먹어도 충분히 맛있는 음식이지만

 섞어 먹는다면 그 맛이 배로 올라간답니다!


그래서 오늘! 

더욱 시너지를 발휘하는 라면 조합을 여러분께 소개해드리려고 해요..


출처giphy
굵은 면에 매콤한 카레까지, ‘카구리’

출처ⓒ농심(좌), 오뚜기(우)

칼칼한 카레맛 라면을 먹고 싶다면 단연 이 조합만한 것이 없어요. 너구리 특유의 다시마로 우려낸 국물에 카레가 더해지니 컵라면임에도 꽤나 깊은 카레 맛을 느낄 수 있기 때문인데요. 


만약 매운맛을 싫어한다면 순한 맛 카레 면으로 교체해도 좋고 달걀노른자를 터트리는 것도 추천해요. 노른자를 터트려 넣을 경우 걸쭉한 국물이 만들어지니 진짜 카레의 질감을 즐겨보는 것도 좋겠네요.

치즈와 즐기는 짭짤한 짬뽕 ‘간짬치즈’

출처ⓒ오뚜기(좌), 삼양(우)

짬뽕에 고소한 치즈를 추가해보는 건 어떨까요? 치즈볶이의 물을 조금 남긴 후 익혀 놓은 간짬뽕 면과 합친 후에 소스와 스프를 넣고 섞어주면 끝! 


치즈가 간짬뽕의 매운맛을 중화시키며 단맛까지 느낄 수 있도록 도와줘요. 속 쓰림은 줄인 채 맛있게 매콤한 짬뽕을 즐길 수 있답니다.

해장 라면으로 제격 ‘틈새 칼국수’

출처ⓒ농심(좌), 팔도(우)

매운 라면으로 정평 나있는 틈새라면의 매콤함과 시원한 국물을 자랑하는 멸치칼국수의 감칠맛이 만났습니다. 칼국수 국물과 라면 국물이 섞여 맵기는 덜하고 깊은 맛은 올라가니 해장용으로는 더할 나위 없죠. 


상상만 해도 술 먹은 다음날 난리 날 것만 같은 우리의 속을 단박에 진정시켜줄 것만 같은 든든함까지 느껴지지 않나요? 시원한 멸치 국물 맛을 더욱 끌어올리고 싶다면 대파와 무를 추가로 넣어 푹 끓이는 것도 추천해요!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