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마카롱

겨울철 연비가 낮아지는 원인과 대처법

10,789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겨울철에 떨어지는 것은 온도뿐 만이 아닙니다. 바로 자동차 연비도 함께 떨어지는데요.

추운 것도 서러운데 왜 내 차의 연비까지 같이 떨어질까요?


지금 바로 마카롱과 함께 겨울철 연비가 낮아지는 원인과 대처법을 알아보도록 합시다!


1. 온도가 낮아지면 엔진오일의 점도는 높아진다.

엔진오일뿐만 아니라 자동변속기 오일 등 각종 윤활유는 기온이 낮아짐에 따라 점도가 높아집니다.

엔진오일의 점도가 높아지면 마찰력이 커지는 만큼 동력 손실이 발생하고 그에 따라 이 오일들을 순환시키는 각종 펌프류에 부하가 더 많이 걸리기 때문에 연료 소모가 더 많이 발생하게 됩니다. 

2. 엔진의 온도가 높아지기까지 소모되는 연료량이 많다.

엔진이 제 기능을 하기 위해 적정하게 달궈져야 할 온도는 85~90℃입니다. 당연히 영하 20도까지 내려가는 추운 겨울날에는 기온이 낮은 만큼 엔진 온도를 빠르게 올리기 위해 평소보다 연료를 더 많이 분사, 소모하게 됩니다.

3. 온도가 낮아지면 타이어 공기압이 낮아진다.

타이어 공기압이 낮아지면 왜 연비가 낮아질까요? 타이어 공기압이 낮으면 타이어와 지면의 공기압이 더 낮아지게 되고, 노면 저항이 높아지기 때문에 연료를 더 많이 소모하게 되기 때문입니다. 


그렇다면 과연 어떻게 해야 겨울철에 연비가 낮아지는 것을 막을 수 있을까요?

1. 점도가 낮은 엔진오일을 사용한다.

엔진오일 ‘W’앞의 표기된 숫자가 적을수록 점도가 낮음을 뜻하는데요, 점도가 높으면 오일 유동성에 저항을 받아 윤활이 느리고, 엔진이 원활히 움직이는 데 시간이 오래 걸립니다. 그렇기 때문에 겨울철에는 0W-30, 0W-40 정도의 엔진오일을 사용하여 시동 후 바로 출발해도 윤활이 빨라 엔진이 부드럽게 움직일 수 있습니다.

2. 지나친 공회전은 피한다.

예전에는 시동 후 예열을 위해서 5분에서 10분가량 공회전을 해야 한다는 말이 있었지만 사실 공회전을 지나치게 오래 하는 경우 오히려 엔진 오일 수명과 연비에 약 영향을 줄 수 있습니다. 예열을 위해 공회전을 하더라도 30초에서 1분 가량하는 것이 적당하며, 정지 상태에서 예열을 하는 것보다는 서서히 서행 하면서 주행을 해주면 자동차에 무리가 가지 않으면서 엔진과 변속기가 빠르게 적정 온도에 도달할 수 있습니다. 

3. 타이어 공기압을 주기적으로 체크한다.

타이어 공기압은 겨울철이 아니더라도 한 달에 한 번 정도 점검하는 것이 좋습니다. 특히 겨울철에는 타이어 공기압의 80% 이상을 유지하여 차량을 관리하여주세요. 


이 외에도 차량 내부에 있는 불필요한 짐을 덜어내어 차량을 가볍게 유지하거나, 열선 시트나 히터 사용을 최소화하는 방법도 있습니다. (하지만 비바람 피하자고 산 차이니 연비를 높이기 위해 추운 날씨를 그대로 감수하진 맙시다.. )


겨울철 차량관리, 연비 높이는 방법이 궁금하다면?

150만 운전자가 사용하는 차량관리 필수 앱 마카롱에서

나와 같은 차를 타는 사람들의 실제 연비와 차량관리 꿀팁을 알아보세요! 

작성자 정보

마카롱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