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콘텐츠랩

알고 보면 친환경 만능 아이템? EM 활용법 5

7,280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깜짝이야
생활 속 각종 화학물질에 대한 공포가 확산하면서
'노케미족'이 늘어나고 있어요!

하지만 화학 성분이 들어가지 않은 세제나
생활용품을 아예 쓰지 않으면 불편할 수 있는데요.

생각보다 매우 간편하게
'노케미' 생활을 가능하게 해 주는
만능 아이템 EM!!

지금부터 EM 활용법을 알려드려요~

수많은 온라인 쇼핑몰에서

클릭 한 번으로 EM을 쉽게 구매할 수 있어요.


게다가 동사무소에서 EM를

무료로 나누어 주기도 해요.


EM 원액이 있다면?

2L짜리 빈 페트병, 쌀뜨물, 설탕, 소금으로

발효액을 직접 만들 수 있어요.


쌀뜨물 1.8L를 페트병에 넣고

EM 원액 20mL, 설탕 20g,

소금 1/2 티스푼을 추가한 후,

뚜껑을 꼭 닫아주세요.


7~10일 정도 발효시키면 완성된답니다.


완성된 발효액은 막걸리처럼 시큼한 냄새가 나는데,

커피나 허브, 귤껍질 등 추가해 발효시키면

향을 조금 낫게 만들 수 있어요.


Tip

발효 과정에서 병에 가스가 찰 수 있는데,

이럴 때는 뚜껑을 한 번만 살짝 돌려

가스를 빼주세요.




과일에 묻어 있는 농약을 제거하고 싶다면?


물 1L에 EM 발효액 400mL를 넣고

10~20분 과일이나 채소를 담근 후,

물로 헹구면 잔류 농약이 사라진답니다.


유해 세균을 제거해 보존 기간이 길어져

안심하고 먹을 수 있어요.


소용량 빨래 기준으로

EM 발효액을 1L에 200mL 정도 푼 물에

2~3시간 담갔다가 세탁기에 돌리면

삶은 빨래처럼 묵은 때를 빼 주는 효과가 있어요.


EM 원액과 베이킹소다, 구연산, 과탄산소다를 섞어

천연 세탁세제를 만들기도 한답니다.


식물을 건강하게 키우고 싶다면!


물 350mL 정도에 EM 2mL를 섞은 후,

식물에 분무기로 뿌려 주면

영양이 공급돼 잘 자란다고 해요.


뿌리에 물을 줄 때는

물 5L당 EM 10mL의 비율로

희석한 후에 주면 좋답니다.


물 5L에 발효액 50mL 넣고

걸레를 적셔 집안을 닦아보세요.


부엌 가스레인지의 묵은 때, 욕실

타일 곰팡이 등에 제거 효과가 있어요.


Tip

욕실의 경우는 발효액을 뿌리고

물로 헹구지 않으면 곰팡이가 필 수 있으니

주의해야 한답니다.


냄새가 나는 음식물 쓰레기통에

EM 발효액 희석액을 분무기로 뿌리거나 부어주면

악취를 잡아주는데요.


냄새나는 배수구에 부어도 좋고,

분무기에 담아 퀴퀴한 냄새가 나는 인형이나 옷 등

섬유에 뿌려줘도 탈취 효과가 있어요.



EM 주의사항?

EM의 성분은 미생물 그 자체이므로,

원액이든 발효액이든 실온 보관이 중요하다는 점!!


잘 둔다고 냉장 보관하면 효과가 없어지는데요.

실온에 밀폐된 채로 두면

1개월 보관이 가능하답니다.


하지만 열어두면 효과가 사라진다는 것을

꼭 알아두세요!


발효액을 물과 섞어 희석했다면

하루 안에 모두 써야 한답니다.


야광봉
지금까지 EM 활용법을 알려드렸어요!

화학 성분이 들어간 세제나 생활용품을 줄이고
위와 같은 EM 활용법으로
'노케미' 생활 해보는 건 어떠세요?

작성자 정보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