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메뉴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러닝스푼즈

현직 카피라이터의 카피 꿀팁, 궁금하지 않나 혹쉬~?

시간이 없을 때 바로 바로 써먹을 수 있도록!

1,554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카피...?

" 왜 쓰는 거지? "
" 어떻게 쓰는 거지? "
" 더 잘 쓰려면 뭘 해야하지? "

자기 PR이 필요한 프리랜서부터 마케터, 디자이너 등

더 나아가,

나를 단 한 문장으로 표현해 줄 이력서 제목이 필요한 취준생까지.


카피는 생각보다 우리 생활과 밀접하게 연결되어있습니다.


글쓰기에 소질이 없어도 상품/서비스 등을 매력적으로 표현할 수 있도록,

국내 유명 광고대행사 카피라이터가 현업에서 자주 쓰는 카피라이팅 스킬을 소개합니다.



1
메시지가 있는 말장난을 해보자

'카피라이팅’이라고 했을 때

누군가에게는 가장 먼저 떠오르는 유형이기도 합니다.

그만큼 자주 사용되는 스킬이라는 뜻이겠죠.


가장 중요한 건 말장난에서 끝나는 게 아니라,

전하고자 하는 메시지를 확실히 담아야 한다는 것입니다.


'이게 다 모닝'
- 기아자동차 [모닝]

기아가 지난 5월에 출시한 자동차, 모닝 어반의 카피입니다.


'이게 다 모닝?'

모닝이라는 자동차를 모르고 들었을 때는

'이게 다 뭐니?'라고 들리겠죠?


근데 이게 자동차라는 것을 알고 바라보면 달라집니다.

'이게 다 모닝!'

'이 모든 것이 다 모닝이다!'

전과는 조금 다르게 해석되는 게 느껴지시나요?


제품명을 활용하여 재미있는 말장난 스킬을 사용한 흥미로운 카피였습니다.


'게 누구냐' / '돌아온 게냐'
- 버거킹 [붉은대게와퍼]

'게 누구냐'

'돌아온 게냐'

'<게> 냐?'


'게'라는 단어를 강조하며

실제로 붉은 대'게'가 등장하는

버거킹의 '붉은 대게 와퍼' 광고입니다.


버거킹에서는 '새우의 자존심을 세우다' 통새우와퍼 등 아재 개그라고 불리는 말장난 카피가 인기를 얻고 있는데요.


아재 개그라고 불릴만큼 시시콜콜한 말장난이지만

친근함과 자꾸만 생각나는 중독성 때문에 꾸준히 사용되고 있답니다.


2
영화, 노래 등의 제목을 참고하자

책, 노래, 명언, 영화 등의 제목을 활용하는 방법입니다!

본래의 제목을 인지하고 있는 소비자에게는 더욱 친숙하게 다가갈 수 있겠죠.


대부분 저작권이 없는 경우가 많기에 잘 활용한다면

조금은 수월하게 그럴듯한 카피를 뽑아 낼 수 있답니다.


슬기로운 건면생활
- 농심 [신라면 건면]

슬기로운 의사생활, 슬기로운 깜빵생활 등

드라마가 흥행하면서 '슬기로운 OO생활'이라는 타이틀을 많이 활용하고 있는데요.


대표적인 예로 '농심 [신라면 건면]'에서 '슬기로운 건면생활'로 사용중이죠.

건면의 가벼운 칼로리로 부담없이 즐길 수 있는 생활들을 예로 들며 영상을 시리즈로 제작하기도 했습니다.


HOXY, 대세 닭가슴살이 있다면?
- 아임닭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 윌리엄의 귀여운 발음과 자막 때문에 화제가 되었던 'HOXY'

덕분에 SNS와 각종 콘텐츠에서도 'HOXY'가 많이 보이기 시작했죠.


이 트렌드를 놓치지 않고 '아임닭'에서는 광고 카피에 활용했습니다.


'HOXY, 대세 닭가슴살이 있다면?'

'HOXY, 매일 다양하게 골라먹을 수 있다면?'


이렇게 말이죠.


어떤가요?
아임닭의 광고 카피만 보아도

윌리엄의 귀여움이 떠오르시나요?


3
구체적인 상황을 그림 그리듯이

소비자 안에 있는 구체적인 이야기를 그려주는 방법인데요.


자연스럽게 공감을 유도하면서 브랜드가 조금 더 친근하게 느껴지는 효과를 줄 수 있답니다.



밤늦게 야근하고 들어와도 반겨주는 건 댕댕이뿐
- 하림 [펫푸드 더 리얼]

'밤늦게 야근하고 들어와도 반겨주는 건 댕댕이뿐'


한국 사회에서 흔히 표현되고 있는 중년 아버지의 현실을 무겁지 않고 유쾌하게 풀어내며 소비자의 공감을 유도해내고 있습니다.


밥심으로 버티고 김치 없이 못 사는 나는 뼛 속까지 한국인?
-듀오락 [쎌바이오텍]

'밥먹었니' 라는 말을 안부인사로 사용하는 우리들.


🎵 만약에 김치가 없었더라면 

무슨 맛으로 밥을 먹을까 🎵

다들 한 번씩은 들어봤을 '김치주제가'.


'밥심으로 버티고 김치 없이 못 사는 나는 뼛 속까지 한국인?'


이런 한국 문화를 잘 아는 우리들에게

공감을 유도한 구체적인 카피랍니다.


4
비유, 은유 쉬운 개념을 빌려오자

소비자를 현혹시켜야 하는 카피라고 해서 무조건 기발해야 하고 창의적이어야 하는 건 아닙니다.


누구나 듣자마자 이해할 수 있는 쉬운 개념을 통해 전달하는 것도 나름 스킬이거든요.


대한민국 대표 안심 보호막
- 홈키파, 홈매트

제품명을 듣자마자 어떤 제품인지 단번에 아시겠죠?

대표적인 국내 모기살충제인데요.


'대한민국 대표 안심보호막'

모기, 벌레로부터 지켜낸다는 의미를

'안심보호막'이라는 단어을 통해 직관적으로 표현하고 있습니다.


마늘 먹고 사람이 된 민족
-일동제약 [아로나민 골드]
모두가 아는 우리 민족의 기원과 관련된 신화인
단군 신화를 활용했는데요.

곰이 마늘과 쑥을 먹고 사람이 되었다.
=
'마늘 먹고 사람이 된 민족'
=
'우리는 아로나民족'

곰이 마늘과 쑥을 먹고 사람이 되었다는 부분을 녹여내 은유법으로 풀어낸 카피입니다.


다양한 예시와 함께 카피 꿀팁 살펴보았는데요.


실무에서 쓰는 현직 카피라이터의 스킬을 활용해서 차근차근 써보세요.

매일 매일 카피라이팅을 하다 보면 나도 모르게 실력이 늘어 글을 더욱 매력 있게 만들어 줄 거예요.😊


작성자 정보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