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koreadognews

서울 한복판에서 사람한테 중상입힌 맹견, 도고 아르젠티노

by.한국애견신문 이소미기자 newsdog@naver.com

145,289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서울 도봉구에서 

도고 아르젠티노프레사 까나리오라는 

견종 두 마리가 사람들을 습격하는 일이 벌어졌다.

살고 있던 집 대문을 탈출한 두 마리는

행인 3명을 물어 공격했고,


중상을 입은 30대 여성과 나머지 두 명 모두

병원으로 옮겨졌다.

두 마리 중 도고 아르젠티나는 마취주사에 의해

사살당했으며,

프레사 까나리오는 견주에게 돌아갔다.


현재 경찰은 해당 견주 31살 이 모씨를

과실치상 혐의로 입건하여

주의 의무 태만 여부 등을 조사중이다.

사고로 논란중인 도고 아르젠티노라는 견종은

1925년 아르헨티나에서 

야생동물 사냥을 위해 만들어진 종으로,


사냥개나 투견으로 활용될 만큼 공격성이 심해

호주나 싱가포르 등 일부 국가에서 

반입을 금지하거나 엄격히 제한하고 

있는것으로 알려졌다.

투표하기

투표 폼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