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한국프로축구연맹

[K리그 전훈] 제주 유나이티드편 - 권순형 인터뷰

361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전지훈련 직전, 대전에서 제주로 새로 이적한 강윤성에 관한 이야기가 나오자 '베테랑' 권순형은 "그 친구는 저랑 11살 차이던데요"라며 멋쩍게 웃어보였다. 감독을 비롯한 많은 선수들의 뇌리에 박혀있는 '15경기 무승' 당시에 관해서도 이야기를 나눴다.

"시작부터 끝까지 계속 어려운 시즌이었던 것 같아요. 정말 나중에 돌아본다면 좋은 경험이 될지언정 그 당시에는 겪고 싶지 않은 상황"이었다던 주장의 설명. 그러나 이젠 '어려지는' 제주에 기대를 걸고 싶다고 했다.

"감독님도 기대를 많이 하고 계시고, 어린 선수들이 많이 오면 팀에 활력소가 될 거라고 생각하기 마련이잖아요. 긍정적인 효과를 미칠 것"이라는 권순형이 기대하는 건 시즌 말미에 '제주 축구가 다시 재미있어졌다'는 평가를 받는 것이라고 했다.

작성자 정보

한국프로축구연맹

    실시간 인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