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메뉴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키노라이츠

비주얼 연기 다 되는 배우들이 치명적인 커플로 만나면

키노라이츠 영화계 소식 모음

186,124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1. 송강 X 한소희, 드라마 [알고 있지만]으로 만날까

출처넷플릭스, 9아토 엔터테인먼트

대세 배우 송강과 한소희가 드라마 [알고 있지만] 출연을 제안받고 검토 중이다.


[알고 있지만]은 동명의 웹툰이 원작으로, 사랑은 못 믿어도 연애는 하고 싶은 여자 나비와 연애는 성가셔도 썸은 타고 싶은 남자 재언의 하이퍼 리얼리즘 더티 로맨스다. 로맨스물 다운 설렘과 함께 200% 현실 공감을 이끌어내며 인기 웹툰으로 사랑받았다.

출처웹툰 [알고 있지만]

주인공 재언과 나비 역에 각각 넷플릭스 드라마 [좋아하면 울리는]의 송강과 [부부의 세계]로 스타덤에 오른 한소희가 언급됐는데, 두 배우의 소속사 모두 출연을 제안받은 것이 사실이며 현재 검토 중이라는 입장을 밝혔다.


캐스팅이 성사될 경우, 또 하나의 역대급 로맨스물을 기대할 만하다. 두 배우 모두 ‘만찢’ 비주얼과 함께 몰입도 높은 연기력으로 사랑받고 있으며, 원작 캐릭터와 어울린다는 반응 역시 지배적이다.


[알고 있지만]은 [뱀파이어 탐정], [마성의 기쁨], [조선혼담공작소 꽃파당]을 연출한 김가람 감독이 연출하며 웹드라마 [필수연애교양]의 정원 작가가 집필을 맡았다.

2. 사무엘 L. 잭슨, 디즈니 드라마로 닉 퓨리 복귀

출처<어벤져스> 스틸

배우 사무엘 L. 잭슨이 닉 퓨리로 복귀한다.


현지 매체 버라이어티에 따르면 사무엘 L. 잭슨은 디즈니 플러스를 통해 공개되는 드라마에서 닉 퓨리 역으로 복귀할 것으로 알려졌다. 새로운 드라마가 닉 퓨리를 주인공으로 하는 작품인지, 또는 그가 조력자로 등장하는 작품인지는 전해지지 않았다.

출처<스파이더맨: 파 프롬 홈> 스틸

사무엘 L. 잭슨이 연기한 닉 퓨리는 첩보기관 쉴드의 국장으로 어벤져스를 모으고 규합하는 역할을 해왔다. 어벤져스 초기 멤버를 구상하고 새로운 히어로를 찾는 것 역시 그의 역할이었기에 신작에서도 이같은 임무를 수행할 것으로 예상된다.


사무엘 L. 잭슨이 출연하는 드라마는 제목과 줄거리 등 대부분의 정보가 공개되지 않았으며, 드라마 [미스터 로봇] 시리즈의 카일, 브래드 스트릿이 제작을 맡는다.

3. <뮬란> 크리스티나 아길레라 신곡 ‘Loyal, Brave, True’ 뮤직비디오 공개

영화 <뮬란>이 엔드크레딧 송 중 하나인 크리스티나 아길레라의 ‘Loyal, Brave, True’ 뮤직비디오를 공개했다.


<뮬란>의 새로운 OST ‘Loyal, Brave, True’는 22년 전 개봉한 애니메이션 <뮬란>에서 ‘Reflection’(Pop ver.)을 부르며 일약 스타덤에 오른 세계적인 팝스타 크리스티나 아길레라가 가창을 맡았다. 그는 2020년 버전의 ‘Reflection’에 이어 실사화된 <뮬란>에 처음으로 등장하는 OST ‘Loyal, Brave, True’ 작업에도 참여했다.

크리스티나 아길레라의 소울풀한 보컬이 돋보이는 ‘Loyal, Brave, True’는 본 모습을 숨긴 소녀에서 진정한 전사로 거듭나는 뮬란의 여정을 풀어내는 가사로 진한 감동을 자아낸다.


함께 공개된 뮤직비디오는 검붉은 색 의상을 입고 열창하고 있는 크리스티나 아길레라와 화려하고 유려한 액션을 선보이며 영화의 핵심 키워드인 ‘충성’, ‘용기’, ‘진실’, ‘효’를 그리는 유역비의 모습으로 눈길을 끈다.


원작 애니메이션에 이어 리메이크 버전 OST에도 참여한 크리스티나 아길레라의 열창은 시간이 흘러도 변하지 않는 명곡의 진가와 함께 엔딩크레딧의 감동을 더해 의미가 깊다. 22년 만에 재탄생한 디즈니 라이브액션 영화 <뮬란>은 극장에서 절찬 상영 중이다.


바르기만 하면 전신 성형이 되는 기적의 물이 배달된다면?

클릭하여 살펴보기 👆

계약 만료작 한 눈에 확인하기 👆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