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k-plaza

기아 텔루라이드, 미국 시장 정조준하다

디트로이트 모터쇼에서 공식 데뷔 쏘렌토보다 큰 정통 아웃도어 SUV

69,873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기아차의 최신 기술을 가득 담고 태어난 대형 SUV는 미국에서 성공할 수 있을까? 현지 언론들은 성공 가능성을 높게 보고 있다. <카앤드라이버>는 “가격을 막론하고도 실내가 멋지다. 대담한 디자인이다”라고 밝혔고, <모터트렌드>는 “쏘렌토보다 더 길고 넓은 텔루라이드는 경쟁모델과 더 효과적으로 경쟁할 것”이라고 평했다. <오토블로그>는 “견고한 외관, 편안한 실내를 갖춘 텔루라이드는 좋은 경쟁을 펼칠 것”이라고 소감을 남겼다.

출처기아자동차

지난 1월 14일, 미국 디트로이트 코보 센터에서 열린 ‘2019 북미국제오토쇼(2019 North American International Auto Show, 이하 디트로이트 모터쇼)’에서 기아차가 텔루라이드를 세계 최초로 공개했다. 텔루라이드는 기아차가 북미 SUV 시장을 공략하기 위해 개발한 북미 전용 모델이다. 오는 상반기 미국 시장에 출시될 예정이다.

출처기아자동차

텔루라이드는 캘리포니아에 자리한 ‘기아 미국 디자인 센터(Kia Design Center of America, KDCA)’에서 디자인됐으며, 조지아 공장에서 생산된다. 2016년 디트로이트 모터쇼에서 콘셉트 모델로 공개돼 미국 소비자들의 기대를 높였다. 마이클 콜(Michael Cole) 기아차 미국판매법인(KMA) 수석부사장은 “텔루라이드는 대담한 외관과 고급스러운 내장, 강력한 주행성능 등을 모두 갖춘 다재다능한 자동차”라고 밝혔다.

출처기아자동차

텔루라이드의 디자인은 실용성이 높은 박스 형태를 바탕 삼았다. 직선을 주로 사용해 정통 아웃도어 SUV의 이미지를 강조했다. 앞은 중앙에 기아차 특유의 호랑이코 그릴을 크게 배치해 안정감을 더했다. 세로 방향으로 쌓이는 형태의 사각형 모양 헤드램프는 묵직한 균형감을, 넓고 긴 형태의 후드는 강인한 이미지를 더한다. 

출처기아자동차

옆면은 앞과 뒤를 매끈하게 잇는 지붕선을 통해 역동적인 이미지를 강조했다. 또한 팽팽한 긴장감을 주는 수평 캐릭터 라인을 그어 당당한 인상을 더했다. 뒤는 넓고 안정적인 모양으로 다듬었다. L자를 뒤집은 모습의 테일램프를 적용해 개성을 더하는 한편, 트윈 팁 머플러와 스키드플레이트를 더해 역동성을 강조했다. 

출처기아자동차

텔루라이드의 실내공간은 고급 객실을 닮은 세련된 디자인과 동급 최고 수준의 공간을 자랑한다. 수평과 직선의 조화를 디자인 방향으로 삼아 나파 공법으로 가공한 가죽, 브러시드 메탈, 무광 마감 목재 등의 소재를 적용해 시선을 끌어당긴다. SUV의 강인한 감성과 고급스러움을 동시에 느낄 수 있다.

출처기아자동차

텔루라이드의 길이×너비×높이는 5,000×1,990×1,750㎜. 휠베이스는 2,900㎜다. 커다란 차체 크기를 활용해 최대 8명까지 앉을 수 있으며, 운전석에서 3열까지 모든 탑승객이 편안함을 느낄 수 있도록 넓은 내부 공간을 확보했다. 최고출력 295마력, 최대토크 36.2㎏·m을 뿜는 V6 3.8L 엔진에 8단 자동변속기를 맞물려 대형 SUV에 걸맞는 동력 성능도 갖췄다.

출처기아자동차

편안하고 안전한 아웃도어 라이프를 위한 첨단 안전장비 또한 주목할 요소다. 기아차는 텔루라이드에 고속도로주행보조(HDA), 전방추돌경고(FCW), 전방/후측방/후방교차 충돌방지보조(FCA/BCA-R/RCCA), 차선유지보조(LKA), 후측방모니터(BVM), 안전하차보조(SEA) 등 다양한 첨단 지능형 주행안전 기술(ADAS)을 적용해 안전성을 크게 높였다.

출처기아자동차

또한 주행 모드에 따라 엔진 토크·변속과 연동해 좌우 바퀴 및 앞뒤 동력을 가변 제어하는 방식을 적용했다. 에코(Eco)와 스마트(Smart) 모드에서는 앞바퀴에 모든 동력을 전달하고, 컴포트(Comfort)와 스노우(Snow) 모드에서는 앞 80%, 뒤 20%로 나눠서 힘을 보낸다. 스포츠 모드에서는 앞 65%, 뒤 35%의 동력을 보내 더욱 날렵한 움직임을 가능케 했다. 

출처기아자동차

이외에도 적재하중이 증가할 시 리어 서스펜션이 자동으로 차고 높이를 보정하는 ‘셀프-레벨링 리어 서스펜션(Self-Leveling Rear Suspension)’ 등 아웃도어에 특화된 기술들이 대거 적용됐다. 한편, 아웃도어 활동 특화 기술뿐만 아니라 각종 편의장비와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을 적용해 최적의 인도어 환경을 제공하기도 한다.

출처기아자동차

일례로 바람이 직접적으로 승객에게 가지 않도록 조절 가능한 ‘확산형 천장 송풍구’, 에어컨 컨트롤러를 천장에 달아 조작 편의성을 높인 ‘루프 공조 컨트롤’ 외에도 2열 통풍시트, 3열 시트 리클라이닝(reclining) 등을 적용했으며, 내장 마이크와 후석 스피커를 이용해 운전자와 동승자가 자연스럽게 대화할 수 있는 ‘후석 대화모드’, 잠든 승객을 배려하여 뒷자리 스피커의 소리를 줄이는 ‘후석 취침모드’도 갖췄다.

출처기아자동차

텔루라이드에는 기아차만의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인 ‘UVO 텔레매틱스 시스템’이 적용됐다. 원격 시동 및 도어 잠금, 차량 실내 온도 사전 조절 등의 커넥티비티 기능을 사용할 수 있다. 이외에도 10.25인치 고해상도 와이드 디스플레이 및 하만카돈사의 프리미엄 사운드 시스템이 장착됐다.

출처기아자동차

한편, 기아차는 1월 14일(월)부터 27일(일)까지 진행되는 이번 ‘2019 디트로이트 모터쇼’에서 약 516평(18,360ft², 약 1,705m²)의 전시공간을 마련하고, ▲텔루라이드 ▲스팅어, K9, 스포티지 등 양산차 ▲튜닝카 박람회인 ‘SEMA쇼’에서 호평을 받았던 스팅어 SEMA 쇼카와 ‘뉴욕 패션위크(NYFW)’에 출품됐던 커스터마이징 버전 텔루라이드 등 총 23대의 차를 전시한다. 또한 이와 별도로 약 509평(18,100ft², 약 1,681m²)의 시승 공간을 마련하고 4대의 SEMA 텔루라이드 시승차로 고객을 맞이하고 있다.

작성자 정보

k-plaza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