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k-plaza

세계에서 주목받는 스팅어 2019, 업그레이드 귀환

프리미엄 사양을 베이스로 한층 고급스러워진 디자인을 더했다

7,350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디자인의 고급화, 프리미엄 사양은 기본화
세계적으로 인정받는 스팅어 2019년형 출시

최근 레드닷 디자인상, iF 디자인상 등 세계적인 디자인상을 잇따라 수상하고, 영국 올해의 베스트 퍼포먼스 카, 슬로바키아 올해의 차, 중동 최고 권위의 잡지인 ‘휠즈 매거진(Wheels Magazine)’이 주관한 UAE 올해의 차. 이 모든 상을 출시 1년 만에 휩쓴 차가 있습니다. 바로 기아의 스팅어(Stinger)인데요, 기아자동차 최초의 프리미엄 퍼포먼스 세단으로 국내 자동차 시장에 새로운 장르를 구축한 스팅어. 세계적으로도 그 능력을 인정받아 글로벌 브랜드 인지도 제고에 박차를 가하고 있습니다. 지난 5월 24일, 한층 더 고급스러움을 더해 그 명성에 부응하며 2019년형 스팅어가 새로이 출시되었습니다. 


보다 더 많은 드라이버를 만족시킬 수 있는 스팅어만의 디자인

2019년형 스팅어는 디자인 품격을 한층 더 높이기 위해 리어 LED 턴시그널 램프, 심리스(Seamless) 플로팅타입 8인치 내비게이션, 6칼라 인테리어 무드조명 등 신규 사양을 전 모델 기본 적용했습니다. 또한, 리얼 알루미늄 콘솔 어퍼커버, 메탈 인서트 도어가니쉬, 블랙 스웨이드 소재의 헤드라이닝 등 3.3T에서만 누릴 수 있었던 고급 디자인은 2.0T 모델과 2.2 디젤 모델로도 확대하여 주력 모델인 플래티넘 트림에 기본 장착하였습니다. 고급스러운 디자인으로 세계에 이름을 알린 스팅어, 2019년형으로 더욱 멋지게 돌아왔네요! 


모든 트림에서 느낄 수 있는 디자인 감성 '스타일 패키지'
마이크로 블루등 유채색 계열 색상으로 더욱 넓어진 선택의 폭

뿐만 아니라 엔트리 트림에도 고급 디자인 사양을 '스타일 패키지'로 마련하여 어떤 트림을 선택하여도 스팅어만의 고급스러운 디자인 감성을 느낄 수 있게 되었는데요, 3.3T 모델에는 마이크로 블루등 유채색 계열의 모델도 추가되어 더욱 개개인의 표현과 선택의 폭을 넓힐 수 있게 되었습니다.  


데이터 분석을 통해 가장 많은 선택을 받았던 고급 사양 범위 확대 적용

고객의 니즈를 충분히 파악하기 위해 기아자동차는 지난 1년 동안 스팅어 구매층을 면밀하게 분석하였다고 하는데요, 그 결과를 반영하여 고객의 선택률이 높았던 고급 사양의 범위를 확대하였고, 최첨단 신규 기술 사양을 더 하여 그 상품성을 높였습니다. 전자식 변속기 노브, 전자식 파킹 브레이크 등 고급 편의 사양이 전 모델에 기본 적용됐으며, 서버형 음성인식 시스템 ‘카카오I’가 적용된 UVO3.0 서비스가 새롭게 추가되어 모든 스팅어 고객에게 5년간 기본 제공됩니다. 


엔트리 트림에서도 선택할 수 있는 고급 편의 사양, ‘컴포트 패키지’ 도입

합리적인 가격과 편의성을 중시하는 고객을 위하여 천연가죽시트, 동승석 파워시트/워크인 디바이스, 전동식 세이프티 트렁크 등 기존 상위 트림 위주로 적용하였던 고급 편의 사양들을 엔트리 트림에서도 선택할 수 있는 ‘컴포트 패키지’를 도입했습니다. 2.0T와 2.2 디젤 모델의 플래티넘 트림부터는 운전자의 체형을 분석하여 최적의 자세를 찾아주는 스마트 자세 제어 시스템이 스팅어에 처음으로 탑재되어 드라이버가 최상의 환경에서 주행할 수 있도록 하였습니다. 


고객 선택을 반영한 드라이브 와이즈 기본 장착

최상위급인 3.3T 모델은 기존 두 가지 트림을 하나의 트림으로 통합하고, 고객의 많은 선택을 받았던 첨단 사양인 ‘드라이브 와이즈’가 기본화 되었는데요, 그와 동시에 전면 이중접합 차음 글라스를 신규적용하여 정숙성 및 편의성을 더욱 높일 수 있게 되었습니다. 이외에도 실연비 개선을 위한 에코 코스팅 중립 제어 시스템(2.0T / 3.3T에 적용), 개선된 액티브 시스템 등이 적용되었습니다. 


고급 사양은 폭 넓게, 가격 인상폭은 최소화

한층 더 고급스러워진 디자인과 고급 사양 운영 확대 적용 등으로 높아진 상품성에도 불구하고 가격 인상폭은 최소화하였는데요, 2.0T 모델은 3,570~3,840만원, 2.2 디젤 모델은 3,790~4,090만원, 3.3T 모델은 단일 트림으로 5,030만원으로 책정했습니다. 선택 사양의 고성과 가격을 조정하여 옵션별 가격 부담을 줄이고 더 많은 고객이 가격 부담 없이 스팅어의 프리미엄 가치를 누릴 수 있도록 했습니다. 


리얼 카본&알칸타라 패키지, 드레스업 패키지 등 '커스터 마이징 패키지' 신규 도입

스팅어 2019년형은 커스터 마이징 패키지를 도입하여 보닛후드, 범퍼에 에어 커튼 부위 등 외장 주요 부품에 리얼 카본 소재를 사용하여 스포티한 감성을 높였는데요, 스티어링 휠과 기어 노브 등 실내 곳곳에 최고급 소재인 알칸타라 섬유를 적용하여 럭셔리함을 더한 ‘리얼 카본&알칸타라 패키지’, 독일의 고급 스포츠 휠 메이커인 BBS의 19인치 휠 등이 포함 된 ‘드레스업 패키지’ 등으로 구성 되었습니다


‘스팅어(Stinger)’는 찌르는 것, 쏘는 것, 스팅어 미사일 등의 의미를 지녔습니다. 스포티하면서도 강한 주행능력으로 남자의 로망을 실현하고 있는 스팅어. 세계 각지에서 우수한 성능과 디자인은 물론 뛰어난 공간성까지 인정받고 있는데요, 해외 매체들의 잇따른 호평으로 국내 시장 판매에도 탄력이 붙고 있습니다. 이번 출시 된 스팅어 2019년형이 높아진 상품성과 가격 경쟁력으로 더 많은 고객들을 만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합니다. 

작성자 정보

k-plaza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