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jobsN

‘키친타올 마스크’ 효과 있을까? 전문가의 생각은…

설마했던 마스크 5부제… “내가 직접 만들어 쓴다”

209,222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재봉틀 없어도 다리미 이용해 제작 가능

키친타올, 한지 마스크도 등장… “안 쓰는 것 보단 낫다”

공적 마스크 구매를 위해 길게 줄을 선 시민들. /조선DB

3월9일부터 국민 한 사람이 살 수 있는 마스크가 일주일에 2개로 제한됩니다. 출생연도 끝자리에 따라 월~금 중 하루만 마스크를 살 수 있는 5부제로 판매됩니다. 2월에도 두 차례나 마스크 수급 대책을 내놓으며 “마스크 공급에 이상이 없다”던 정부가 이젠 “건강한 분들은 마스크 사용을 자제해야 한다”라고 하네요. 미국 얘기까지 꺼내며 “거기선 마스크 권장 안한다”고도 합니다. 아무튼 이제 앞으로 마스크는 일주일에 두 장만 살 수 있습니다. 재사용도 한계가 있죠. 결국 없으면 만들어서라도 써야 할 수밖에 없습니다.


◇인증 부직포로 만들면 효과 비슷… 문제는 이것도 품귀

수제마스크 제조법을 상세히 설명해주는 한 유튜브 방송 /천가게TV 캡쳐

마스크 만들기는 생각보다 어렵지 않은 것 같습니다. 우선 방한용 면 마스크를 구매합니다. 여기에 얇은 손수건 등을 덧대 바느질을 합니다. 한 쪽은 바느질을 하지 않아 마치 주머니처럼 만듭니다. 면 마스크와 손수건 사이에 미세 입자를 걸러주는 기능이 있는 부직포 원단을 넣으면 됩니다.

/서울시 제공

인터넷에 ‘수제마스크 만드는 법’을 입력하시면 여러 마스크 패턴(의류 등의 기본 모형)이 공개돼 있습니다. 코로나 위기 상황을 감안해 상세한 패턴 도안을 대가 없이 공개해주시는 분들이 많네요. 감사한 일입니다. 시판되는 면 마스크에 덧대는 형식으로 만들 수도 있지만, 재봉틀 사용에 익숙하다면 무료 패턴 도안을 참고해 직접 마스크를 만들 수도 있습니다. 패턴대로 면과 필터 원단을 잘라낸 뒤 이를 재봉틀로 박음질하고 양쪽에 끈을 달면 됩니다. 집에 재봉틀이 없어도 만들 수 있는 쉬운 방법도 있습니다. 두꺼운 펄프소재 외피와 부직포 원단을 패턴대로 자른 뒤 바느질을 해야 할 부분을 다리미로 눌러 붙이면 됩니다.

수제마스크를 만들고 있는 부산시새마을부녀회 회원들. /조선DB

가장 중요한 것은 미세 입자 차단 기능이 있는 부직포 원단을 구하는 것입니다. ‘MB(멜트브라운)필터 부직포’를 사용해 만드는 것이 가장 좋습니다. MB필터 부직포는 외부로 들어오는 공기를 걸러내줍니다. 최근 서울시보건환경연구원은 최근 이 부직포를 끼운 면 마스크도 제대로 만들면 시판중인 KF80 마스크와 거의 동일한 성능을 보인다는 실험결과를 발표하기도 했습니다. 3월 초까지만 해도 폭20㎝, 길이 6의 MB필터 부직포가 약 3만원에 팔렸는데, 요즘 수제마스크 제작도 늘면서 이마저도 점점 구하기 어려워지고 있습니다. 11번가가 최근 모바일 홈에 마스크 크기로 재단한 필터를 올렸더니 1시간만에 1만개가 모두 동났다고 합니다. 물론 마스크만큼 어려운 것은 아니지만요.


◇키친타올, 생리대, 한지로 만든 마스크도 등장…

키친타올로 만든 1회용 마스크. /제주도

MB필터 부직포가 아닌 제3의 소재를 이용해 만든 마스크도 많이 있습니다. 가장 유명한 사례는 아마 제주도의 키친타올 마스크일 것입니다. 정확히는 ‘빨아 쓰는 종이 행주’ 제품을 이용한 것인데, 지난 2월 제주 새마을부녀회와 자원봉사센터는 이를 이용해 마스크 10만개를 만들어 주민들에게 나눠줬습니다. 키친타올에 노란색 고무밴드 2개를 이용해했습니다. 정전기 필터 기능이 있는 청소포로 마스크를 만들었다는 분도 계십니다. 화장솜을 이용하거나 생리대, 심지어 국물멸치 포장용 부직포를 사용했다는 분도 등장했습니다. 한지(韓紙)로 만든 필터도 있다고 합니다. 물론 이들 소재의 미세 입자 차단 기능은 검증된 바 없습니다.


하지만 전문가들 사이에선 안쓰는 것보단 낫다는 평이 많네요. 보건용 마스크보다는 성능이 많이 떨어지겠지만, 지하철 등 밀집된 공간에 마스크 없이 들어가는 것보다야 훨씬 안전할 것 같습니다. 아무튼… 수제 마스크를 만들 때는 마스크에 넣는 필터는 마스크 크기와 맞춰 잘라야 하고, 필터를 교체할 때는 이물질이 묻지 않도록 주의해야 합니다. 면 마스크는 사용한 뒤 필터를 빼고 세탁을 한 후 완전히 말려서 사용해야 차단 효과를 낼 수 있다고 합니다.



글 jobsN 김충령

jobarajob@naver.com

잡스엔

작성자 정보

jobsN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