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1boon이슈

'최고 권위 콩쿨 우승' 조성진 연주 영상 모음

1라운드부터 최종결선까지

168,357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수요일 아침

모두를 놀라게 한 소식이 전해졌습니다.



약관의 피아니스트 '조성진' 이 
세계 최고의 권위를 자랑하는
'쇼팽 피아노 콩쿨' 에서 
한국인 최초로 우승을 차지했다는 속보였습니다.



조성진은 누구이며, 쇼팽 콩쿨은 어떤 대회이며,
그는 어떤 곡을 어떻게 연주했는지 
뉴스와 영상을 모아봤습니다.


조성진, 쇼팽 피아노 콩쿠르 한국인 첫 우승 쾌거

피아니스트 조성진(21)이 세계 최고 권위의 폴란드 국제 쇼팽 피아노 콩쿠르에서 한국인으로는 최초로 우승을 차지했다.

프레데릭 쇼팽 협회는 18∼20일(현지시간) 폴란드 바르샤바에서 열린 제17회 국제 쇼팽 피아노 콩쿠르 결선의 최종 심사 결과 조성진이 1위를 차지했다고 21일 오전 1시 발표했다. 조성진은 폴로네이즈 최고 연주상까지 받았다.

조성진은 1위에게 주어지는 상금 3만 유로(약 3천856만원)와 금메달, 폴로네이즈 최고 연주상 상금 3천 유로(약 385만원)를 받았으며 더불어 전세계 각지에서의 연주 기회도 얻게 된다.

쇼팽 콩쿠르는 어떤 대회인가

쇼팽 콩쿠르는 폴란드 태생의 작곡가이자 피아노 연주자인 프레데릭 쇼팽을 기념하며 지난 1927년에 만들어진 피아노 경연 대회다. 쇼팽의 기일인 10월 17일을 전후해 쇼팽의 고향인 폴란드 바르샤바에서 5년마다 한 번씩 열린다. 16세~30세의 연주자들이 본선에서 결선까지 약 3주의 기간 동안 오직 쇼팽의 곡만 가지고 경쟁한다. 올해는 예선에 27개국 160명의 피아니스트가 참가해 최종 결선에는 8개국 10명이 진출했다.

세계 각국에서 내로라하는 피아노 신성들이 모여들지만 우승할 만한 참가자가 없으면 1위를 공석으로 두기도 하기 때문에 지금까지 배출한 우승자는 15명에 불과하다. 조성진은 16번 째 우승자다. 아시아권 국가 우승자로는 1980년 대만의 당타이손, 2000년 중국의 윤디 리에 이어 세 번째다. 지금까지 한국인 수상자 중 가장 좋은 성적은 지난 2005년 대회 때 임동민, 임동혁 형제가 기록한 공동 3위였다.

'세계 최고' 쇼팽 콩쿠르서 한국인 최초 우승하기까지

심사 발표가 지연되자 한편에선 이번 콩쿠르에서 우승자가 나오지 않을 것이라는 예측이 나오기도 했다. 쇼팽 콩쿠르는 앞서 1990년대 12회와 13회 대회에서 연속으로 1위 우승자를 발표하지 않았다. 이런 피 말리는 과정을 거쳐 나온 조성진의 우승이라는 결과에 폴란드 현지에서도 놀라는 분위기다. 이전 대회에서 아시아인이 우승한 것은 공산권 국가인 베트남의 당타이선(1980)과 중국 피아니스트 리윈디(2000)뿐이었기 때문이다.

수상 소감은

그는 쇼팽의 작품은 "기품있고, 극적이고, 시적이며, 향수를 불러일으키는" 음악이라면서 결선에서 많이 긴장했지만, 이번 콩쿠르에 참가하게 돼 기뻤고, 또 즐겼다고 말했다.

그는 콩쿠르 준비를 위해 한동안 "쇼팽만 연주했다"며 "몇 년에 걸쳐 한 작곡가의 작품만 연주하면 지루할 수도 있지만 쇼팽을 연주하면서 이전에는 이해하지 못했던 쇼팽의 음악을 조금씩 이해하게 됐다"고 말했다.

그는 "나는 피아니스트의 삶을 사랑한다"며 "피아니스트로 사는 데 특별히 어려움을 느끼지는 않지만, 진정한 음악가가 되기 위해서는 오랜 시간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1라운드부터 파이널 스테이지까지
그의 아름다운 연주를 한 눈에 볼 수 있게
모아 봤습니다.
[본선 최종 라운드] 쇼팽 피아노 협주곡 마단조 Op. 11 [40:51]

[3라운드] 쇼팽 스케르초 내림나단조 Op.31 [09:51]

[3라운드] 쇼팽 전주곡 라단조 Op.28 No.24 [02:31]

[2라운드] 쇼팽 폴로네이즈 내림가장조 Op.53 '영웅' [07:14]

[2라운드] 쇼팽 소나타 내림나단조 Op.35 [21:03]

[1라운드] 쇼팽 판타지 바단조 Op.49 [13:03]

[1라운드] 쇼팽 에튀드 내림가장조 Op.10 No.10 [2:11]


정말 하나같이 눈물이 날 정도로
아름답고 부드러운 연주였습니다.

쇼팽 콩쿨에서 입상한 다른 연주자의 
연주도 함께 보고 싶다면 아래를 클릭해 주세요

세계 클래식 계에 큰 울림을 던진
이 젊은이의 음악 인생은 이제부터 시작입니다.

앞으로 아주 오랫동안 우리에게 
감동적인 음악을 들려줄 이 멋진 천재의 여정을
함께할 수 있는 것에 감사합니다.

그리고 많은 격려도 부탁드립니다.



작성자 정보

1boon이슈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