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알렛츠 ALLETS

‘아싸’ 되지 말자고 다짐한 19학번 새내기 스타들

19학번 샌애긔들의 대학 입학을 축하합니다 -♥

53,391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3월

대학생이라면 누구나 기피할 만한 ‘개강’ 시즌이 돌아왔다. 하지만 따스한 봄날 벌써부터 캠퍼스를 누빌 생각만으로도 벅찬 대학생들도 있다. 바로 ‘19학번 신입생’들이 그 주인공이다.


19학번 새내기들 중에는 물론 스타들도 있다. 설레는 마음으로 난생처음 캠퍼스 생활을 시작한 풋풋한 신입생 스타들은 누가 있을지 한번 알아보자.

김향기

출처나무엑터스

영화 ‘신과 함께’ 시리즈로 일찌감치 ‘쌍 천만 배우’가 된 배우 김향기도 올해 새내기 신입생이다. 2000년생 김향기는 한양대학교 연극 영화과 수시에 합격해 벌써부터 동료 배우들과 팬들로부터 많은 축하를 받은 바 있다.


김향기는 얼마 전 진행된 입학식 인터뷰에서 “함께 잘 적응해서 힘내서 학교생활하고 피해 안 가게 열심히 하고 싶다”라고 입학 소감을 밝히기도 했다.

정다빈


출처정다빈 인스타그램

‘아이스크림 소녀’로 매력을 뽐내며 대중을 사로잡았던 배우 정다빈도 한양대학교 연극 영화과 수시에 합격해 김향기와 함께 19학번 동기가 됐다. 정다빈도 한 매체와의 입학식 인터뷰에서 굉장히 설렌다는 소감과 함께 동기 김향기에게 “우리 되도록이면 ‘아싸’(아웃사이더)가 되지 말자”라며 귀여운 인사를 남겨 웃음을 선사하기도 했다.


한편 김향기와 정다빈이 합격한 한양대학교 출신 배우들로는 배두나, 최지우, 지성 등이 있어 눈길을 끌기도 했다.

김새론

출처김새론 인스타그램

아역 출신으로 마냥 어리기만 한 줄 알았던 배우 김새론도 역시 19학번 새내기가 됐다. 지난 2016년 고등학교를 자퇴한 김새론은 검정고시를 거쳐 중앙대학교 공연영상창작학부 수시에 합격했다. 대학에 입학한 김새론은 “앞으로 열심히 해보겠습니다”라고 야무지게 다짐했다.

출처SBS ‘한밤의 TV 연예’

특히 김새론은 입학식 당일 가요 프로그램에서 같이 호흡을 맞췄던 배우 김민재의 방문 축하까지 받아 ‘인싸’(인싸이더)다운 면모를 보여 눈길을 끌었다.

출처김새론 인스타그램

또한 김새론은 얼마 전 자신의 SNS에 “우리는 연습 중”이라는 글과 함께 연습실에서 동기들과 함께 연습이 한창인 모습을 공개해 평범한 대학생활을 즐기는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김현수 

출처김현수 인스타그램

과거 SBS 드라마 ‘별에서 온 그대’에서 전지현 아역과 영화 ‘지금 만나러 갑니다’에서 손예진 아역을 맡아 많은 사랑을 받았던 배우 김현수도 중앙대학교에 합격해 김새론과 함께 19학번 새내기가 됐다. 


특히 김새론과 김현수 두 사람이 합격한 중앙대학교 출신 배우들로는 고소영, 소녀시대 유리, 박신혜, 하정우, 김상경 등이 있다. 

이대휘


출처브랜뉴뮤직 인스타그램

2001년 1월 생으로 올해로 스무 살이 된 가수 이대휘도 글로벌 사이버 대학교 방송연예학과에서 대학 생활을 시작하는 새내기다.

졸업 이후 대학 진학 계획을 구체적으로 밝히지 않았던 이대휘의 입학 소식은 많은 팬들을 깜짝 놀라게 만들어 이목을 집중시켰다.

박우진


출처브랜뉴뮤직 인스타그램

1999년생으로 올해 21살이 된 박우진 역시 이대휘와 같은 글로벌 사이버 대학교 방송연예학과에 입학해 19학번 신입생 대열에 합류했다. 박우진은 지난 2017년에는 워너원 활동을 위해 대학 진학 포기 의사를 밝히며, 활동을 마친 후 대학에 가고 싶다고 전한 바 있어, 그의 대학 진학 소식은 더욱 눈길을 끌었다.


한편 이대휘와 박우진 두 사람은 브랜뉴 보이즈(가칭)이란 그룹으로 활동을 예고해 많은 팬들의 기대를 사고 있다. 

반면 대학 진학 포기한 
스타들의 사연?
▼▼▼▼▼▼

자퇴부터 수능 미응시까지!

▲위 이미지 바로 클릭▲


★소신 있는 행보에 박수를★

작성자 정보

알렛츠 ALLETS

Beyond Magazine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