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알렛츠 ALLETS

미모보다 연기력이 더 빛나는 명품 배우

끊임없는 도전에 박수를! 한지민의 필모그래피

61,525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출처JTBC ‘눈이 부시게’

대중의 관심을 모으고 있는 배우 한지민을 청순함의 대명사로만 알고 있다면 큰 오산? 한지민은 청순가련형 여주인공을 많이 맡기도 했지만, 당차고 호기로운 ‘신여성’ 캐릭터도 많이 맡았다고 하는데. 과연 어떤 캐릭터들이 쌓여 현재의 ‘한지민 표 명품 연기’가 만들어졌을지 한번 알아보자.

부활(2005) 서은하 役


출처KBS2 '부활'

지금의 한지민이 있게 만들어준 드라마라고 해도 과언이 아닌 드라마 ‘부활’. 내면에 품고 있는 인간적인 약점들과 인간 생명력의 충돌과 갈등을 그린 드라마로 극중 한지민은 ‘서은하’ 역을 맡아 열연했다. 서은하는 처한 현실에 대한 두려움을 이겨내며, 순수하면서도 강인한 여성상으로 당당하면서도 자존심이 강한 인물로 등장, 한지민은 이를 완벽히 소화해내 주연 배우로서 입지를 다지는 계기가 되었다.

청연(2005) 이정희 役


출처영화 '청연'

한지민의 영화 첫 데뷔작은 바로 ‘청연’이다. 이 작품에서는 국내 최초의 여성 파일럿 이정희 역을 맡아, 겉모습은 청초해 보이지만 여류 비행사가 되기 위해 혈혈단신으로 일본행을 결심할 만큼 당돌한 면모를 갖고 있는 인물이다. 처음 먹어보는 술도 마다 않고 취할 때까지 마시는 야무진 모습과 목이 터져라 노래를 부르는 망가진 모습도 가감 없이 보여준다. 동료의 죽음으로 인한 슬픔과 사람에 대한 배신감 그리고 가슴에 담아 두었던 자책감까지 한지민은 캐릭터 감정의 굴곡을 잘 표현해내 호평을 받았다.

경성스캔들(2007) 나여경 役


출처KBS2 '경성스캔들'

많은 이들의 ‘인생 드라마’로 불리며, 두터운 마니아 층을 보유한 드라마 ‘경성스캔들’. 양장을 차려 입고 경성 거리를 걷는 사람들 중 유일하게 하얀 저고리, 검정 치마를 입고 다녀 ‘조마자’(조선의 마지막 여자)라는 별명으로 불리는 캐릭터. 조선 독립을 위해 제 몫을 다하고자 노력하는 독립투사였다. 한지민은 이 캐릭터에 완벽히 녹아들어 진정성 있는 연기를 선보였다.

이산(2007) 성송연 役


출처MBC '이산'

이전 작품을 통해 한지민 개인의 연기력을 인정받기는 하였으나, 시청률 면에서는 다소 아쉬운 점이 있는 작품들이었다. 하지만 드라마 ‘이산’은 시청률과 대중성을 모두 얻은 작품. 한지민은 극중 정조(이서진 분)가 평생 사랑한 여인으로 도화서에 심부름을 다니다 입궁해 훗날 후궁 의빈 성씨가 되는 인물을 연기했다. 이 작품을 통해 특유의 맑고 순수한 이미지를 완벽히 드러냈다.

카인과 아벨(2009) 오영지 役


출처SBS '카인과 아벨'

한지민이 북한 여성으로 깜짝 변신한 드라마 ‘카인과 아벨’. 작품 속 한지민은 중국에서 관광 가이드로 일하는 탈북 여성 ‘오영지’ 역을 맡으며 ‘이산’의 단아한 왕비에서 명랑소녀 분위기의 탈북자로 변신했다. 캐릭터의 몰입도를 높이기 위해 한지민은 의상과 헤어스타일은 물론 사투리 억양에서도 완벽하기 위해 노력했고, 이내 한지민은 캐릭터에 완전히 녹아들어 완벽한 연기를 선보였다.

빠담빠담, 그와 그녀의 심장박동소리(2011) 
지나 役

출처JTBC '빠담빠담'

작품 안팎으로 언제나 웃는 인상이었던 한지민은 해당 작품에서는 사뭇 다르다. 무표정인 얼굴이 주를 이뤘으며, 가운뎃손가락을 올리는 장면까지 있다. 한지민이 극중 맡은 ‘지나’는 과거 상처 때문에 이기적이고 차갑고 계산적으로 변한 인물. 그러던 중 배운 것, 가진 것 없는 강칠(정우성 분)을 만나 상처를 치유하게 된다.


그동안의 사랑스러운 연기가 아닌 진중한 멜로 연기를 선보여 다시금 배우 한지민을 각인시키는 게 된 작품이었다. 아쉬운 점이라면, JTBC 개국 시기에 방영한 드라마로 시청률이 낮았고 화제도 별로 안됐다는 점. 하지만 이후 그 작품성을 인정받아 2015년 재방영됐다. 

영화 밀정(2016) 연계순 役


출처영화 '밀정'

한지민은 해당 영화에서 특별출연은 아니었지만 주연급의 분량도 아니었다. 하지만 작품 속 여성 의열 단원 연계순 역의 상징성은 매우 중요했고, 한지민의 출연은 의미 부여에 결정적 역할을 했다. 한지민도 극중 연계순 캐릭터에 대해 “많은 걸 드러내진 않지만 단단하고 묵직한 면이 있다. 다른 여성 캐릭터와는 다르게 상대적으로 강하다고 느껴진다”라고 말하며 주조연을 떠나 작품을 먼저 생각한 한지민의 활약이 눈에 띄었다.

영화 두 개의 빛: 릴루미노(2017) 수영 役


소위 ‘미친 연기력’이 여실히 드러낸 작품 영화 ‘두 개의 빛’에서 한지민은 시각장애를 가지고 있는 캐릭터를 연기하며 눈동자까지 조율한 진정성 있는 연기를 선보인 바 있다. 시력을 잃었을 때 초점이 맞지 않는 증상을 비장애인인 한지민이 너무나도 자연스럽게 연기해, 당시 큰 화제가 된 바 있다. 해당 영화는 저시력 장애인을 위한 VR 시각보조 앱을 알리는 취지를 담은 30분의 단편 영화다.

영화 미쓰백(2018) 백상아 役


출처영화 '미쓰백'

출처온라인 커뮤니티

가죽 재킷에 짙은 립스틱, 거침없는 비속어와 담배를 태우는 등 외적인 모습만으로도 그녀의 과감한 변신을 짐작하게 한다. 한지민은 작품 속, 어린 나이에 전과자가 돼 세상에 마음의 문을 닫은 ‘백상아’ 역을 맡아 열연했다. 한지민은 극 속 자연스러운 담배 연기를 위해 “모든 종류의 담배를 피워 내게 맞는 걸 찾아냈다”라고 밝혀 남다른 연기 열정을 보이기도 했다.


한지민이 ‘미쓰백’에서 선보인 파격적인 연기 변신과 진정성 있는 연기력을 인정받아, 국내외 각종 영화제에서 여우주연상을 휩쓸어 5관왕을 달성하기도 했다.

한지민이  직접 
출연 의사 밝힌 영화 무엇?
▼▼▼▼▼

배우 한지민이 

카메오로 출연한 작품이 궁금하다면?
▲ 위 이미지 바로 클릭 ▲

작성자 정보

알렛츠 ALLETS

Beyond Magazine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