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알렛츠 ALLETS

얼려먹어도 되는 의외의 음식

47,082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음식이 남는 경우에 남는 음식을 버려야 하나 냉동 보관을 해야 하나 고민하는 경우가 있다. 하지만 보관을 한다고 해도 보관 가능한지 아닌지 확신이 안 서는 식품이 많은데, 의외로 보관해서 먹을 수 있는 많은 식품이 있다고 한다. 지금부터 얼려도 되는 의외의 식품을 알아보자.

달걀

출처pixabay

달걀은 일반적으로는 얼려 먹을 생각을 잘 못하는 식품이겠지만, 냉동 가능한 대표적인 식품이라고 한다. 다만 달걀은 얼릴 때 껍질째 얼릴 수는 없어 꼭 껍질을 깬 뒤 얼리는 것이 좋다. 또한 흰자와 노른자를 분리해 따로 얼리면 빵이나 쿠키 등을 유용하게 쓸 수 있다. 달걀물 또한 얼려 사용하면 오믈렛이나 스크램블 에그 등을 만들 때 편리하게 사용 가능하다고.

치즈

출처pixabay

유제품인 치즈 같은 경우에는, 물렁한 치즈 말고 단단한 치즈는 얼릴 수 있다. 단단한 종류의 치즈는 밀봉해 얼려두면 치즈의 늘어지는 성질이 오히려 좋아지는 효과가 있다고 한다. 반면에 크림치즈와 같이 물렁한 치즈는 냉동실에 얼려놓으면 제대로 얼려지지 않고 물기만 많아지게 돼 주의가 필요하다고.

아보카도

출처pixabay

열대과일 아보카도는 상하기도 쉽고, 물렁해지는 속도도 빨라 구입 후 최대한 빨리 먹는 게 좋은 과일이다. 따라서 아보카도도 얼려서 보관하면 그 효과가 좋은데, 아보카도를 너무 많이 구매한 경우 반으로 갈라 씨를 뺀 후 원하는 모양으로 썬 뒤 용기에 담아 냉동 보관하는 것이 좋다고 한다. 이때 반으로 갈린 아보카도 위에 레몬이나 라임즙을 짜서 뿌리면 향과 풍미까지 오래 유지된다고 한다.

견과류

출처pixabay

호두, 아몬드, 피칸과 같은 견과류는 불포화 지방산이 많아 오래 두면 냄새가 나고 맛도 변한다고 한다. 하지만 냉동 보관하면 오랫동안 맛을 유지할 수 있다고 하는데. 짧게 먹는 것이 아니라면 냉동 보관이 가장 좋은 밥법이라고. 단, 냉동 보관할 때는 다른 음식 냄새를 잘 흡수하기 때문에 반드시 밀폐용기에 보관해야 한다.

전 세계에서 한국인이
가장 많이 먹는다는 음식
▼▼▼▼▼

작성자 정보

알렛츠 ALLETS

Beyond Magazine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