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알렛츠 ALLETS

방치하면 위험한 코골이 개선방법 5

5,956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만성적인 코골이는 수면 무호흡으로 이어지면서 뇌졸중, 치매, 뇌출혈, 우울증, 심근경색, 당뇨, 돌연사 등을 초래할 수도 있다. 근본적인 해결 방법은 전문 병원에서 수면다원검사를 받고 양얍기 등을 착용하는 것. 증세가 아직 심하지 않다면 우선 코골이 수면 무호흡 개선에 도움이 되는 방법들을 주목할 것.

체중 감량하기

출처Pixabay

코골이 원인의 60~80%가 비만이라고 한다. 체중이 증가하면 기도에 지방이 쌓이게 되고 기도가 좁아져 코골이가 생기거나 악화된다고. 또한 코골이가 있으면 잠을 깊이 못 자게 되어 깊은 잠을 잘 때 분비되는 식욕 억제 호르몬 분비가 감소되면서 식사량이 증가하게 된다고 한다. 이렇게 코골이와 비만은 서로 상당한 영향을 끼치기 때문에 체중 감량이 중요하다고 한다.

옆으로 누워서 자기

출처Pixabay

잘 때 천장을 보고 똑바로 누워서 자게 되면 중력에 의해 혀가 뒤로 밀리면서 기도를 좁게 만든다고 한다. 하지만 옆으로 누워서 자게 되면 혀의 압박이 분산되어 기도 눌림을 방지해 주기 때문에 코골이 개선에 도움이 된다고. 등에 테이프로 테니스 공을 붙이고 자면 똑바로 누울 수가 없기 때문에 무의식중에도 옆으로 눕게 되어 효과적이라고 한다.  

낮은 베개 사용하기

출처Pixabay

높은 베개 사용은 기도를 막는 원인이라고 한다. 따라서 낮은 베개를 사용하는 것이 몸을 일직선으로 만들어주고 목이 앞으로 꺾이는 걸 막아주어 코골이 개선에 효과적이라고. 낮은 베개가 없는 경우엔 두께가 있는 수건과 얇은 수건을 돌돌 말아 두꺼운 수건은 목 아래에, 얇은 수건은 머리에 받쳐서 사용해도 좋다고 한다.

구강 근육 운동

출처Pixabay

혀와 입술의 근육 운동은 코골이 개선에 도움이 된다고 한다. 혀의 힘이 세지면 혀뿌리가 뒤로 밀려가 기도를 막을 위험이 줄기 때문이라고. 아, 이, 우, 메롱 하며 혀를 턱까지 길게 내미는 구강 근육 운동을 계속하면 구강 근육, 혀 근육을 강화 시켜주어 코 호흡을 유도한다고 한다. 이렇게 코 호흡량이 늘어나게 되면 코골이는 물론 비염, 천식 개선에 효과적이라고 한다.  

잠들기 전 음주는 NO

출처Pixabay

술을 마시고 자게 되면 숨이 느리고 얕아지며 근육이 이완되어 기도를 이루는 근육의 탄력성이 떨어지게 된다고 한다. 탄력성이 떨어진 기도는 쉽게 공기 흐름에 떨게 되면서 코골이 수면 무호흡을 유발한다고. 또한 무호흡이 발생하였을 때 뇌에서 숨을 쉬라고 명령을 내려야 하는데 알코올이 이를 억제하여 심각한 상황을 초래한다고 한다. 따라서 잠들기 전 음주는 삼가하는 것이 좋다고 한다.

면역력을 떨어뜨리는 

의외의 습관 5

▼▼ 이미지 클릭 ▼▼

작성자 정보

알렛츠 ALLETS

Beyond Magazine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