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알렛츠 ALLETS

‘엑시트’ 케미왕 조정석의 여자들

조정석이 전생에 나라를 구한게 틀림없어

187,857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윤아 – 엑시트

출처CJ 엔터테인먼트

조정석은 <엑시트>의 난도 높은 액션신에서 '의주’역을 맡은 윤아와 찰떡 호흡을 자랑했는데, 최근 JTBC <아는형님> 에서 서로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윤아는 조정석에게 "’정없어연'이라는 말을 가장 많이 했다”라면서 "정석이 없으면 어떻게 연기하나라는 뜻"이라고 설명했다. 또, "조정석이 현장에서 활력소가 돼줬다. 연기적으로도 내 캐릭터가 매력적으로 보일 수 있게 도움을 많이 줬다"라며 고마움을 전하기도 했다. 이에 조정석도 "아이디어를 자기 걸로 만들기 쉽지 않은데 너무 잘한다. 아이디어를 그래서 나도 많이 말했던 것 같다"고 칭찬했다.

조정석은 이전 작품들에서도 상대역을 맡은 여배우와 심쿵 케미를 보여 설렘을 유발한 바 있다. 상대방을 편안하게 해주는 유머와 여유를 지닌 ‘케미왕’ 조정석의 여자들에 누가 있었는지 함께 알아보자.

박보영 – 오 나의 귀신님

출처tvN <오 나의 귀신님>

tvN <오 나의 귀신님> 방영 당시 조정석과 박보영의 자연스러운 스킨십은 시청자들의 연애 세포를 폭발시킨 바 있다. 조정석은 기자 간담회에서 “광대승천하지 않기 위한 노력을 하고 있다. 근데 보영 씨가 너무 귀여우셔서 잘 안된다”라고 고충을 털어놓기도 했다. “특히 (보영씨가) 들이댈 때, 안길 때 굉장히 많이 힘들다. 밀어내는 것도 정말 메서드(연기)다. 정말 힘들다”라고 토로했다. 실제로 드라마의 메이킹 영상에서도 단독신 촬영중인 박보영을 보고 웃음을 감추지 못하는 모습이 자주 포착되기도 했다.

공효진 – 질투의 화신

출처SBS <질투의 화신>

조정석과 공효진은 SBS <질투의 화신> 에서 남-여 역할에 구애받지 않는 연인 관계를 보여주며 화끈 달달한 케미를 자랑했다. <질투의 화신> 방영 당시 조정석이 공개 열애 중이었음에도 불구하고 시청자들은 드라마 속 캐릭터에 완벽히 몰입해 연장 회차를 강력히 요구하기도 했다. 공효진은 <질투의 화신> 에서 만난 인연으로 영화 <뺑반>에 조정석을 직접 추천하기도 했다고. 비록 원수(?) 지간으로 재회했지만 영화에서도 역시 유쾌한 호흡을 확인할 수 있었다.

아이유 – 최고다 이순신

출처KBS2 <최고다 이순신>

KBS2 <최고다 이순신>은 최고 시청률 30.8%를 기록하며 조정석과 아이유의 케미를 입증했다. <최고다 이순신> 제작발표회 현장에서 아이유는 "조정석 씨가 상대역이라니 주변 분들이 다 부러워하고 안 친한 친구들한테까지 연락이 올 정도였다"라고 말하며 드라마에 임하는 소감을 밝힌 바 있다. 이에 조정석 역시 "가족들한테까지 도둑놈 소리를 들었다. 내 휴대 전화는 아예 마비가 됐다"라고 말해 존재 자체만으로 부러움을 유발하는 커플임을 증명했다.

신민아 – 나의 사랑 나의 신부

출처씨네그루㈜키다리이엔티

아쉽게도(?) 케미왕 조정석은 작년 품절남이 되었지만, 2014년에 이미 영화 <나의 사랑 나의 신부>에서 신민아와 현실적인 신혼부부를 연기한 바 있다. 당시 신민아는 KBS2 <연예가중계>에서 결혼 상대로 조정석이 어떠냐는 말에 "깔끔한 성격인 것 같다. 청소, 빨래, 설거지 도와주지 않을까"라며 은근한 기대감을 표출했다. 이에 조정석은 "(신민아와 결혼한다면) 매일매일 즐겁고 행복하지 않을까. 그럼 빨래하고 청소하고 못하는 요리도 배우고 그럴 거다." 라고 답해 훈훈함을 자아냈다.

▼▼▼ 첫 드라마에서 만난 여배우와 ▼▼▼

바로 결혼한 스타!?

작성자 정보

알렛츠 ALLETS

Beyond Magazine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