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알렛츠 ALLETS

명품 톱 핸들 백 스타일링, 어떻게 하지?

22,774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세련된 디자인은 물론 실용성까지 갖춘 펜디 백은 5백 99만원

스포티한 룩에 잘 어울리는 펜디의 스테디셀러 피카부 백. 낙낙한 크기에 지퍼, 버튼 식 잠금으로 형성된 3종 포켓까지 겸비했다. 무겁게 보일 수도 있으나 사실 가벼운 것이 장점. 양쪽 사이드에 트위스트 잠금 장치가 있는데, 한 쪽을 열어 내부가 살짝 보이게 연출하면 더 스타일리시하게 즐길 수 있다는 점을 기억하자.

키치한 디자인이 돋보이는 모스키노 백은 1백 8만원

스타일링에 무언가 허전할 때는 모스키노의 백을 추천한다. 위트있는 로고 레터링과 테디베어 장식의 잠금 고정 장치가 밋밋한 룩에 생기를 불어넣어 줄 거다. 게다가 미니 사이즈로 간편하게 매치할 수 있다는 점. 러블리한 무드의 룩에는 스트랩을 분리해 들어서 연출하고 캐주얼한 룩에는 핸들을 탈착해 스트랩을 걸어 크로스 해볼 것.

유니크한 실루엣의 르메르 백은 가격미정

르메르의 대표 아이템 중 하나인 에그 백은 데일리 룩에 매치하기 더할 나위 없다. 특히 크로커다일 텍스처가 더해진 백이라면 더욱이 말이다. 심플하지만 독특한 셰이프는 물론 견고한 내구성까지 자랑하는 효녀 아이템. 내부에 연결된 버튼으로 스트랩 길이를 조절할 수 있으며 분리도 가능하다. 

케이 로고가 포인트로 더해진 겐조 백은 1백 19만원

내부 카드 수납 공간과 뒷면 패치 포켓 디테일이 실용적이면서 매력 있다. 게다가 쨍한 컬러감으로 시원한 무드를 줄 수 있는 아이템으로 제격이다. 정면 메탈 소재로 된 로고 장식은 물론 스트랩에 블루 컬러의 배색과 톱니 디자인이 더해져 있어 데님 아이템과 화이트 컬러의 룩과 찰떡! 

하나로 두 가방 효과! 활용도 최고의 톱 핸들 백이 궁금하다면?
▼▼ 아래 이미지 클릭! ▼▼ 

EDITOR 이소영

출처 알렛츠

작성자 정보

알렛츠 ALLETS

Beyond Magazine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