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알렛츠 ALLETS

'폭풍 성장' 왕석현이 박보영을 만나고 싶어하는 이유는?

6년 만에 활동 재개한 왕석현 박보영부터 송강호와 얽힌 이야기 공개

3,452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2008년 800만 관객을 홀린 영화 '과속스캔들'의 주역으로 차태현 박보영과 함께 일약 스타덤에 오른 '썩소'를 짓는 아이. 황기동을 연기한 6세 아역 배우 왕석현이 벌써 중학교 3학년으로 폭풍 성장해 영화 팬들은 물론 대한민국의 안방 1열을 모두 놀라게 했다. 어엿한 남자이자 황정민 송강호의 뒤를 잇는 배우가 되고자 하는 왕석현과 알렛츠가 함께 한 영상 인터뷰를 진행했다. 

출처영화 '과속스캔들', 롯데엔터테인먼트

출처ALLETS

인터뷰는 학생 왕석현이 배우 왕석현을 인터뷰하는 1인 2역 콘셉트!

출처ALLETS

당찬 매력도 그때 그 모습 그대로!

출처ALLETS

학생으로서 왕석현과 메이크업과 헤어, 스타일링을 마친 배우 왕석현의 전과 후를 비교하는 것도 큰 재미!


출처ALLETS

학생 왕석현은 자신도 궁금했던 질문을 배우 왕석현에게 쏟아내는데…!

출처ALLETS

롤모델부터 함께 연기하고 싶은 배우, 친엄마와 혼동할 만큼 각별했다는 박보영 엄마와의 스토리도 털어놓고 다시 박보영과 연기를 꿈꾸는 속내를 모두 밝힌 왕석현. 6년의 공백기를 깨고 컴백한 왕석현이 왕성한 활동을 예고했다. 

출처영화 '과속스캔들', 롯데엔터테인먼트

그 시작을 함께 한 왕석현과 알렛츠, 그 모습이 모두 담긴 화보와 영상이 공개된 가운데 우리가 미처 몰랐던 왕석현의 매력을 집중 탐구하는 시간!


친엄마까지 서운해한 

왕석현과 박보영의 뒷이야기가 

궁금하다면 

아래 이미지 클릭 ↓↓↓

작성자 정보

알렛츠 ALLETS

Beyond Magazine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