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메뉴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알렛츠 ALLETS

살짝 드러내야 더 멋져! 노출의 기술

12,821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우아한 오프숄더

출처IMAXTREE.COM

갑작스레 더워진 한여름 날씨에 제일 먼저 찾게 되는 가벼운 옷차림. 그 누구보다 센스 있고 드라마틱하게 여름을 맞이하고 싶다면? 은근하게 혹은 대담하게 자신만의 스타일을 녹여 ‘노출’을 해보는 것은 어떨까. 목부터 쇄골, 어깨에 이르는 아름다운 라인을 드러낸 오프숄더로 스타일을 완성한 패셔니스타들처럼 입는 즉시 주인공으로 변신할 수 있을 테니 말이다. 튜브 톱 형태에 소매를 덧댄 파격적인 디자인부터 어깨 한 쪽만 드러낸 원 숄더 스타일까지, 이번 시즌 다채롭게 탄생한 오프숄더 아이템을 장착해 우아한 매력을 살려보자.

세련된 크롭트 톱

출처IMAXTREE.COM

여름마다 돌아오는 단골 유행, 크롭트 톱이 또다시 거리를 휩쓸 조짐이다. 배가 살짝 보이는 길이를 기본으로, 란제리 형태인 브라 톱에 가까운 디자인까지 그 어느 때보다 선택의 폭이 넓어진 크롭트 톱이 이번 시즌 다양한 소재로 선보여 스타일 변화를 꾀하고 있다. 그중 루스한 배기팬츠와 매치해 편안한 이지웨어로 연출하거나 하이웨이스트 데님 팬츠를 더해 레트로 룩을 표현한 크로셰 소재의 짧은 니트 톱이 대세. 혹시 크롭트 톱이 없다고 포기하려 한다면 아직 이르다. 티셔츠 앞을 동그랗게 묶어주면 단숨에 세련된 분위기의 크롭트 톱이 완성되니까.

독특한 컷아웃

출처IMAXTREE.COM

크롭트 톱을 보고도 새삼스레 놀라지 않는, 평범한 것을 거부하는 패션 피플이라면 이번 시즌 컷아웃 디테일에 주목해보자. 등, 가슴, 옆구리, 배 등등 예상치 못한 부위를 가위로 오려낸 듯한 컷아웃 디자인은 모든 이들의 시선을 단번에 앗아갈 절대무기가 되어줄 테니 말이다. 별다른 장식 없이도 그 자체로 충분한 포인트가 되어주는 컷아웃 디테일이지만 좀 더 색다르게 입고 싶다면, 컷아웃 아이템 안에 다른 색상의 이너를 매치해 의외의 컬러 플레이를 시도해볼 것.

매혹적인 슬릿 스커트

출처IMAXTREE.COM

영화 <원초적 본능>에서 샤론 스톤이 다리를 꼬았을 때의 그런 야릇함이 올여름 거리에 펼쳐져도 놀라지 말라. 걸을 때마다 아슬아슬하게 펼쳐지는 슬릿 스커트가 디자이너들의 전폭적인 사랑을 받고 스트리트까지 세력을 확장하고 있으니까. 허리 한쪽을 묶는 랩스커트 디자인이나 허벅지까지 여미는 단추 디테일, 혹은 그냥 허벅지까지 싹둑 자른 듯한 모양의 슬릿 스커트는 대놓고 드러낼 때보다 아슬아슬하게 보일 때 더욱 유혹적이라는 사실을 일깨워준다. 슬릿 스커트는 그 자체로 드레시한 분위기를 어필해 주기 때문에 재킷과 매치해 포멀하게 연출해도 좋지만 레터링 티셔츠와 함께 펑키한 스타일을 완성해도 멋스럽다.

눈부신 시스루

출처IMAXTREE.COM

‘노출’의 대미를 장식할 트렌드는 뭐니 뭐니해도 씨스루 아닐까?! 시폰, 레이스, 크로셰, 리넨 등 소재에 따라 비치는 분위기가 달라지는 씨스루 소재의 블라우스나 셔츠는 더운 여름날 보는 것만으로도 청량감을 안겨줄 존재! 하지만 속살이 고스란히 비치는 씨스루 드레스는 실생활에서 입기에 난이도 끝판왕의 단계인 게 사실이다. 이럴 때는 같은 씨스루 드레스를 두 겹 겹쳐서 레이어링해 색다른 매력을 연출하다가 한여름 바캉스 시즌에 맞춰 진정한 아름다움을 드리울 것. 컬러풀한 스윔수트를 안에 받쳐 입고 씨스루 원피스를 매치하면 생기발랄한 분위기가 더해져 근사하면서도 위트 있는 홀리데이 패션이 펼쳐질 테니까.

손나은부터 제니까지

스타들이 픽한 원피스

▼ 이미지 클릭 ▼

작성자 정보

알렛츠 ALLETS

Beyond Magazine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