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메뉴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알렛츠 ALLETS

간이 안 좋을 때 나타나는 신체 신호 5

469,451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출처Pixabay

간은 물질대사에서 주요 역할을 담당하며 소화작용, 호르몬 생산, 해독작용 등 다양한 기능을 수행하기 때문에 간 기능이 저하되면 여러 가지 증상이 나타난다. 간이 안 좋을 때 나타나는 가장 대표적인 증상으로는 몸이 뻐근하고 피로하다는 것이다. 일상의 피로감은 휴식을 취하면 대개 해소되는 반면, 간 기능이 저하된 상태일 때는 휴식을 취해도 피로감이 지속되기 쉽다. 이 말고도 어떤 증상이 있는지 알아보자.

피부 트러블이 생긴다

출처Pixabay

피부 트러블이나 두드러기가 생기는 증상 또한 간이 안 좋을 때 나타나는 신호이다. 체내 독소와 노폐물을 해독하는 중요한 장기가 바로 간인데, 이 간이 제대로 기능하지 못하면 몸 속에 쌓인 독소가 혈액을 통해 피부에 침착되거나 피부를 통해 배출되면서 트러블로 나타나는 것이다. 한편 기미가 진하게 보이는 증상이 나타나기도 하는데, 이는 피로가 쌓여 간 기능이 떨어지면서 발생하기도 한다.

황달

출처게티 이미지 뱅크

간이 안 좋을 때 나타나는 대표적인 증상 황달. 황달은 간에 노폐물이 많이 쌓였다는 신호로, 간 기능이 저하되었을 때 적혈구의 파괴로 생성되는 빌리루빈이라는 물질이 제대로 배설되지 않고 간에서 혈액으로 새어 나와 피부나 눈이 노란색을 띠는 현상이다. 또한 소변을 봤을 때 거품이 나오고 황갈색에 가깝다면 간 기능에 이상이 있을 수 있으므로 바로 병원으로 가 정확한 진단을 받아야 한다.

배에 가스가 차고 소화가 안된다

출처Pixabay

간은 지방의 소화와 흡수를 돕고 장 운동을 촉진시키는 역할을 하는 담즙을 생성한다. 이는 음식물이 들어오면 체내에 잘 흡수되도록 소화, 분해한다. 하지만 간 기능이 떨어지면 담즙 생성에 어려움을 겪어 소화 기능에 문제가 발생할 수 있다. 가스가 차고 복부팽만감을 느낄 수 있으며 구토나 구역감 등의 증상이 나타나기도 한다.

이유 없이 근육통이 온다

출처Pixabay

간이 안 좋으면 어깨나 목이 뻐근하고 운동을 하고 난 후처럼 근육의 통증을 느끼기 쉽다. 이는 젖산이 축적 되었기 때문이다. 간에서 근육에서 생긴 노폐물인 젖산이 포도당, 글리코겐으로 변환되는 생화학반응이 일어나는데, 간 기능이 저하되면 젖산을 빨리 제거하지 못해 몸에 젖산이 쌓여 근육통이 느껴질 수 있다.

Contributing editor 김효진

체내 염증 유발하는 의외의 음식 5
▼▼▼▼▼

작성자 정보

알렛츠 ALLETS

Beyond Magazine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