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알렛츠 ALLETS

연인에서 친구로, 스타 공개연애 종지부

우리 제 갈 길 가요~ 공개연애 후 결별한 ★들

477,881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출처MBC '나 혼자 산다'

얼마 전 전현무와 한혜진이 결별설로 곤욕을 치렀다. 전현무와 한혜진은 지난 1월 열애 사실을 인정 후 10월에는 자연스럽게 결혼설이 불거졌고 그리고 결혼을 부인한지 2개월만에 두 사람은 결별설을 부인하는 처지까지 이르게 됐다. 


공개연애의 부담감 때문일까? 예쁘게 알콩달콩 연애 모습을 방송과 SNS을 통해 선보이던 커플이 종종 결별 소식을 전하면 안타까움을 자아낸다. 이에 공개연애를 알리고 이후, 아쉬운 열애의 마침표를 찍은 커플들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김혜수-유해진


출처ALLETS/영화’완벽한 타인’ 스틸컷

전혀 어울리지 않을 것 같던 김혜수, 유혜진은 의외로 잘 어울려 주변 사람들의 부러움을 사며 3년간 사귀었지만 결국 헤어졌다. 특히 이들은 헤어지고도 서로를 열심히 응원하는 모습에 더 많은 부러움을 사기도 했다.

출처온라인 커뮤니티

출처SBS ‘2018 청룡영화제’

결별 후에도 김혜수는 유해진 응원 차 영화 ‘택시운전사’ 시사회의 참석하거나 2016년 ‘tvN 10 어워즈’ 시상식이나, 최근에 열린 ‘2018 청룡영화제’에서 서로 악수를 나누며 축하인사를 전하는 모습으로 시선을 사로 잡았다.

설리-최자


출처설리, 최자 인스타그램

설리와 최자는 지난 2014년 8월 열애를 인정, 열애 인정 2년 7개월만에 결국 헤어지게 됐다. 설리와 최자는 과거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최자와의 열애 흔적들을 게재하며 공개 커플로서의 면모를 과시한 바 있다. 하지만 이후 ‘바쁜 스케줄과 서로 다른 삶의 방식’의 이유로 둘은 결별했다.

레이디제인-쌈디


출처쌈디, 레이디제인 인스타그램

쌈디가 언더그라운드 래퍼일 때부터 사귀었던 사이로 6년간의 열애 끝에 이별했다. 이들은 헤어진 후에도 편하게 연락하고 지낸다고 밝힌 바 있다. 결별 이후에 관해서는 “어느 순간부터 연인이 아닌, 같이 영화보고 밥 먹는 친구가 되어있었다”며, “한창 일을 많이 했을 때라 자연스럽게 멀어졌다”고 설명했다.

예은-정진운


출처예은, 정진운 인스타그램

예은과 정진운은 2014년 초, 친구에서 연인으로 발전, 서로의 음악에 대한 조언과 배려를 통해 뮤지션 커플로서 좋은 모습을 선보였지만, 공개 연애 인정 후 4년 만에 결별을 맞이 했다. 결별 사유로는 자연스럽게 서로에게 소원해져 결별했다고 전한바 있다.

나비-장동민


출처나비, 장동민 인스타그램

나비와 장동민은 지난 2015년 12월에 열애 사실을 발표한 이후 SNS와 여러 예능 프로그램에 동반 출연하며 애정을 드러냈었다. 2년간의 공개 연애 이후 바쁜 스케줄 탓에 만남 횟수 줄면서 자연스럽게 소원해졌다고 결별 사실을 알렸다.

가인-주지훈


출처가인, 주지훈 인스타그램

주지훈이 가인의 뮤직비디오에 출연하면서 두 사람은 연인으로 발전했고 교제 한 달 정도 됐을 때인 2014년 5월 연애를 인정하며 공개열애를 이어갔다. 두 사람은 방송에서 서로를 언급하며 훈훈한 모습을 자아내기도 하였지만, 지난 2017년7월, 3년 열애 끝에 좋은 동료로 남기로 한 것으로 전해졌다.

아이유-장기하


출처아이유, 장기하 인스타그램

아이유와 장기하는 많은 나이차이로 화제를 모았던 커플이다. 두 사람은 11살의 나이차를 뛰어넘고 지난 2013년 장기하가 진행하는 라디오에서 첫 인연을 맺고 연인으로 발전했다. 2015년 한 매체가 열애설을 보도 했고, 쿨하게 인정하며 연예계 공식 커플로 사랑 받았지만, 열애 4년만인 지난 2017년 결별했다.

연인에서 동료로-♥

공개연애 했던 스타들이 
더 궁금하다면?

▲▲ 위 이미지 바로 클릭 ▲▲

작성자 정보

알렛츠 ALLETS

Beyond Magazine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