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알렛츠 ALLETS

작품 고르는 선구안이 남다르다는 배우들

연기력이 받쳐주는 배우들

25,702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이종석

출처SBS ‘너의 목소리가 들려’

현재 사회복무요원으로 군 복무 중인 배우 이종석. 이종석은 ‘작품 보는 눈 사고 싶다’는 평가를 받을 정도로 드라마판에서는 선택한 작품마다 히트시키는 저력을 발휘했다. KBS 2TV 드라마 ‘학교’로 주목받기 시작한 이종석은 SBS ‘너의 목소리가 들려’를 통해 연기력을 인정받으며 ‘시청률 보증수표’라는 수식어를 얻었다. 이후 ‘피노키오’, ‘W’, SBS 드라마 ‘당신이 잠든 사이에’, ‘로맨스를 별책부록’까지 다채로운 장르에서 호연을 펼치며 시청자에게 눈도장을 찍었다.

서현진

출처JTBC '뷰티 인사이드’

맡은 캐릭터마다 놀라운 캐릭터 소화력을 선보이는 배우 서현진. 뛰어난 발성과 발음을 가진 그는 tvN ‘또 오해영’, ‘식샤를 합시다 2’, ‘사랑의 온도’, ‘뷰티 인사이드’ 등을 통해 완벽한 대사 전달력으로 시청자들의 호평을 받아왔다. 특히 서현진은 다양한 감정을 넘나드는 연기 완급조절로 대체 불가한 존재감을 뽐내며 매 회 안방극장을 사로잡았다.

지성

출처MBC <킬미힐미>

많은 히트 작품을 가지고 있는 지성 또한 작품 보는 눈이 좋기로 유명한 배우 중 한 명이다. 그는 각양각색의 캐릭터로 시청자들을 찾아가며 끊임없는 연기 변신을 선보여왔는데. 대표적으로 드라마 ‘뉴 하트’에서는 명랑한 성격을 가진 의사, ‘비밀’에서는 재벌 총수의 후계자, ‘킬미힐미’에서는 일곱 개의 인격을 가진 재벌 3세, ‘피고인’에서는 누명을 쓰고 사형수가 된 검사 등 개성 있는 캐릭터들을 완벽히 소화하며 드라마의 흥행을 이끌었다.

공효진

출처SBS '괜찮아, 사랑이야;

어느덧 데뷔 20년 차 배우가 된 공효진. 로맨틱 코미디 장르에서 두각을 드러내 ‘로코퀸’이라는 별명을 가진 공효진은 많은 대표작을 가지고 있는데. 그는 ‘파스타’부터 ‘최고의 사랑’, ‘주군의 태양’, 괜찮아, 사랑이야’, ‘질투의 화신’까지 출연 작품마다 대박 행진을 이어가며 그의 연기 스펙트럼을 입증했다. 그리고 최근 강하늘과 호흡을 맞춘 그의 드라마 KBS2 ‘동백꽃 필 무렵’이 수목극 1위를 차지하며 오랜만에 안방극장에 복귀한 공효진의 귀환을 톡톡히 알렸다.

다른 배우가 거절한
작품으로 대박난 스타들
▼▼▼▼▼

작성자 정보

알렛츠 ALLETS

Beyond Magazine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