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알렛츠 ALLETS

연애는 몰래 할 때가 가장 재미있다는 여배우

125,618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손예진

출처엠에스팀엔터테인먼트 네이버 포스트

손예진이 열애설이 나지 않았던 진짜 이유를 공개했다. 그녀는 MBC <황금어장-무릎팍도사>에서 열애설이 없었던 이유에 대해 “연애를 몰래 한다”라고 답했다. 이어 “상대방이 유명인이 아니라 스캔들이 나지 않은 것”이라고 비결을 설명했다. 또 “연기자를 만나는 것은 어려운 것 같다. 친구로는 괜찮지만 사귀면 좀 힘들 것 같다”라고 덧붙였다. 지난해 손예진은 현빈과 미국에 함께 있는 모습이 포착돼 열애설이 불거졌지만 "친한 사이다"고 해명한 바 있다. 현빈은 tvN <사랑의 불시착> 제작발표회에서 열애설에 대해 "저희는 웃어 넘겼던 일이다"라고 했다. 거듭된 해명에도 결혼설까지 불거진 상황. 손예진의 소속사 관계자는 6일 부산일보에 “결혼설이 사실이라면 장을 지질 수 있다. 정말 아니다”고 강력히 부인했다.

손호준

출처JTBC <눈이 부시게>

손호준은 열애설은 없었지만 몰래 만남을 가진 적이 있다고 고백했다. <TV리포트>와 <스타뉴스>에 따르면 그는 영화 <쓰리 썸머 나잇> 인터뷰에서 절친 유연석, 유노윤호랑만 만나서 연애를 못 하는 것 아니냐는 질문을 받았다. 이에 손호준은 “물론 몰래 몰래 만나긴 했다. 기간이 길지 않아서 그렇지 나름 연애는 했다"고 답했다. 이어 "근데 일을 하다 보면 진짜 쉬는 날도 없고 만날 시간 자체가 없더라"고 고충을 토로했다. 그러면서도 "일찍 결혼하고 싶다"면서 "부모님이 어릴 때부터 알콩달콩 예쁘게 사셨다. 그게 부럽더라. 빨리 결혼하고 싶다는 생각을 많이 한다"고 덧붙였다.

채정안

출처JTBC <취향존중 리얼라이프>

채정안이 연애를 몰래 많이 해봤다고 털어놨다. SBS <썸남썸녀>에서 그녀는 연예계에 데뷔했던 풋풋한 시절을 회상하며 “당시 몰래 연애를 하느라고 그때 많이 늙었다. 너무 힘들어서”라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또 “20대를 생각해보면 후회가 크다. 왜 마음껏 상대를 사랑하지 못했을까 상대방에게 미안하다는 생각이 든다. 이기적이었던 그 시절의 사랑이 반성이 된다”고 털어놨다. 또 JTBC <취향존중 리얼라이프>에서 채정안은 “사실 몰래 하는 연애가 제일 재밌다”라고 밝혔다.

장서희

출처높은엔터테인먼트 페이스북

장서희가 연애와 결혼에 대한 생각을 밝혔다. KBS2 <여유만만>에 출연한 장서희는 "아직까지 결혼하고 싶은 남자를 만난 적 없다"며 "연애를 안 한 것은 아니다. 살짝 몰래 몰래 연애는 했는데 '이 사람이다'라는 느낌이 오는 남자는 없었다"고 말했다. 이어 "나는 내 배우 생활을 존중하고 외조하는 남자를 만나고 싶다""고 덧붙였다. 또 비밀연애 노하우를 공개했다. tvN <인생술집>에서 그녀는 “연예인을 안 만난다. 연예인은 아무리 속인다고 해도 눈에 드러난다”고 밝혔다. 그런 장서희의 이상형은 큰 키에 건장한 체격을 지닌 꽃미남이라고 한다. 

윤하

출처윤하 페이스북

윤하가 연애사를 공개했다. KBS2 <유희열의 스케치북>에서 그녀는 “데뷔 이후 쭉 연애를 해왔다”고 고백했다. 이어 “잘 안 걸리고 연애 잘 하고 있다. 데뷔 이후부터 쭉 잘 만났던 것 같다”고 고백했다. 특히 윤하는 <스타뉴스>를 통해 연애 경험에 대해 "'경험이 많다'는 표현을 횟수로 따져야 할지, 깊이로 따져야 하는지 모르겠다. 그렇다면 깊이는 무엇으로 쳐야 하는지 애매하다. 5년을 만났다고 해도 한 달을 만난 연인보다 깊지 않을 수 있다. 그 척도는 모르겠지만 좋은 사람들, 좋은 연애를 많이 겪었다"고 밝혔다. 이어 "제가 감정 기복이 심해서 더 버라이어티하게 받아들인 연애들도 있다. 그렇지만 연애를 열심히 해온 것 같다"고 털어놨다.

임수향

출처FN엔터테인먼트 네이버 포스트

임수향은 연애는 몰래몰래 한다고 고백했다. <매일경제>에서 그녀는 연애는 언제 하냐는 질문에 “연애는 아무도 모르게 하긴 한다”고 답했다. 그러면서도 “지금은 일이 더 좋다”며 “지금은 남자친구가 없다”고 했다. 또 <뉴스엔>을 통해서도 “남자친구가 없다. 하지만 다 사랑도 하고 지내지 않겠냐"며 전했다. 공개 연애에 대해서는 "조용히 만나고 싶다. '공개되면 절대 안 돼' 이런 건 아니지만, 그래도 조용히 만나는 게 좋을 것 같다. 물론 공개가 된다면 어쩔 수 없겠지만"이라고 생각을 밝혔다. 특히 그녀는 <스포츠조선>에서 “사랑의 경험은 중요하다고 생각하고 그건 배우에게는 없어서는 안되는 거라고 생각한다. 그게 바로 배우의 자양분이다"고 솔직히 고백했다.

열애설 없이 결혼 발표한 스타들
▼ 궁금하면 이미지 클릭 ▼

작성자 정보

알렛츠 ALLETS

Beyond Magazine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