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올라펫

고양이에게 좋은 모래의 기준은 무엇일까?

벤토나이트 중심으로

7,854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좋은 모래의 기준은 무엇일까?


생각보다 그 기준은 명확한 것 같아요.

이번에는 고양이가 좋아하는

벤토나이트 중심으로 올라와 함께 알아봐요. 


좋은 모래는?


1. 고양이의 마음에 들어야한다.

2. 흡수력/응고력이 좋아야한다.

3. 먼지의 여부 

4. 경제적이어야 한다. 


1. 고양이의 마음에 드는 모래는?

훈련을 시키지 않아도 자연스럽게 

모래에서 볼일을 보는 고양이.

고양이들의 본능은 모래를 쫓아갑니다.


사박사박 부드러운 감촉..

거기다가 파면서 노는데는

역시 벤토나이트 모래가 최고지!


고양이가 좋다고 하니까

집사는 조금 양보할 수 밖에 없겠죠?

2. 벤토나이트 모래는?

'1000명의 사용자가 있는 미네랄'

이라는 별명도 있는 벤토나이트. 


벤토나이트는 화산재 퇴적층이

오랜 시간에 거쳐 점토가 된 것인데요.

흡착력이 좋고 응고력도 좋은 재료여서

훌륭한 고양이 모래로 흔히 쓰여요. 


흡착력과 응고력은 합격!

하지만 재료의 원산지에 따라 품질이 다르고

제조사마다 다른 재료를 쓰기 때문에

집사님들이 시행착오를 거치며

맞는 모래를 찾아가는 것 같아요. 


흡수력과 응고력이 중요한 이유는 

다들 말하지 않아도 잘 아시겠지만

그래야 냄새도 덜나고, 나중에

청소를 하기도 훨씬 쉽기 때문이에요.

3. 먼지의 여부

집 안의 사막화를 생각한다면

벤토나이트는 어쩔 수 없는 단점이 있죠.

날아다니는 먼지는 호흡기에 좋지 않아요.

하지만 고양이가 좋아하는데 어쩌겠나요~


벤토나이트를 피할 수 없다면

먼지를 줄이고 공정과정에 꼼꼼하게

신경쓰는 업체의 제품을 찾아봐야해요.

3단 공정, 또는 4단 공정까지 거치는 

업체들도 더러 있는 것 같습니다.

 

좋은 모래는 집사님의 방이 사막이 되는걸

막아줄거에요. 부가적으로 사막화 방지를 돕는

발매트 제품도 시중에 많이 나와있답니다.

4. 그러나 가장 중요한 것은 집사의 지갑

비싼 모래일 수록 좋은 모래일것임은 자명해요.

원재료의 품질도 좋고, 공정도 탄탄해서

먼지도 더 적게 발생할거에요. 

그 외의 기능은 말할 것도 없고요..


그.러.나.

집사의 지갑은 그것을 대체로 싫어하는데...


돌보는 사람인 집사가 잘 살아야 

고양이도 잘 살 수 있어요. 

위의 조건을 적절히 만족하면서 

고양이님이 좋아할만한 모래가 어디 없을까?

집사들이 한 달에 6~7L까지도 구매한다는 모래.

다묘가정이라면 더욱! 


생필품으로 생각할 때 모래의 가격을

그리 가볍게 무시할 수도 없죠.

그래서 올라가 찾아봤어요. 


고양이도 좋아하고 집사의 지갑도 좋아하는 모래!

우즈 고양이 모래!

리터당 500~900원대의 놀라운 가격대에요.

우리 집사의 지갑도 조금 안심할 수 있겠어요!


가격이 너무 저렴해서 의심되나요?

그렇다고 해서 모래가 그렇게

나쁜 것도 아니에요.


우즈 고양이 모래는 100% 천연 벤토나이트로

만들어져 있고, 악취제거를 돕는 활성탄소도

들어있어요. 천연 재료니까 걱정 없겠죠?

그렇게 저렴하면 먼지가 너무 많지 않을까요?

그래서 만져 봤습니다. 손으로 만져봐도

먼지 없이 깨끗한 모습을 볼 수 있었어요.


3단 공정을 거쳤다고 하더니 정말인가봐요.

어린 냥냥이도 모래가 마음에 들었는지

화장실에 뛰어들어서 놀았어요. 

감자도 이렇게 잘 캐지고요!


우즈 모래는 오리지널뿐만 아니라

상큼한 사과향, 베이비 파우더향을

첨가한 제품도 있어요. 모래삽으로

골고루 섞어주면 진한 향기를 낼 수 있고,

이렇게 향을 내는 입자들은

20일정도 지속 된다고 해요.


물론 그때그때 열심히 치워야 하겠지만

집사님도 우리 고양이도 좀 더 상쾌하게

오래 쓸 수 있을거에요. 경험해보세요!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