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차세대 라이프스타일관

우리 집 침실에 맞는 침대 찾기 5

29,685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침실은 집안에서 가장 편안해야 할 공간이에요. 


안락함을 제공하고 휴식을 책임져주는 침실 속 빼놓을 수 없는 메인 가구는 역시 침대라고 할 수 있겠죠. 


그날의 고단한 하루를 감싸 안아주면서 심리적 안정감을 함께 주는 침대는 특히나 신중히 골라야 해요. 하이마트와 함께 우리 집에 가장 잘 맞는 침대에 대해 알아볼까요?

우리 집 침실에 알맞은
침대 찾기 5

1
따로 또 같이, 멀티형 침대

현대적 감각이 느껴지는 이 침실은 사진에서 볼 수 있듯 세련되면서도 침대로 아늑한 분위기를 만들어냈어요. 


이 침대의 특징은 프레임 전체가 패브릭 소재의 쿠션감 있는 형태로 공간을 포근하게 연출해 줘요. 


더욱 좋은 것은 모듈 타입으로 헤드보드와 프레임을 분리할 수 있어 공간에 따라 다양한 연출이 가능하다는 점.

낮은 저상형으로 아이와 함께 쓰기도 좋고요. 사이즈가 다른 침대와 결합이 가능해 패밀리 베드로 사용하다 아이들이 크면 분리해 따로 사용할 수 있어 매우 실용적인 침대랍니다.

2
저상형 침대 인테리어로
아이와 함께 하는 침실

우리 가족과 함께 하는 시간 특히 아이를 키우는 집이라면 더 넓고 더 안전한 침실 공간을 완성해야 해요.


아이가 있는 가정은 불편함보다도 아이의 안전이 우선이기에 저상형 침대를 많이 선택해요. 


활기찬 우리 아이들은 잘 넘어지고 부딪힐 위험이 있기에 낙상 위험& 뾰족한 모서리에 위험 예방을 해주는 저상형 침대로 많이 사용하는 추세에요. 


가깝게 아이 계획이 있거나 임신한 신혼부부들도 혼수 장만 시 아예 저상형 침대로 구입하기도 하죠. 높이가 낮으면 공간이 더 넓어 보이는 효과도 준답니다.

그린 컬러와 원목으로 마치 작은 숲을 들여온 듯해요. 거기에 키 큰 식물을 함께 배치해 풍성하면서도 이국적인 분위기를 더해주고 있어요.

3
수납 침대를 이용한 똑똑한 수납 인테리어

침대 아래 공간도 알뜰하게 사용할 수 있는 수납형 침대는 부피가 넓은 가구인 만큼 공간 활용도는 그만큼 더 좋아요. 


수납 침대를 이용해 수납공간을 확보해 침구류나 계절 의류 혹은 잘 사용하지 않는 짐들을 보관하기 용이해요. 특히나 공간 제약이 있는 원룸이나 혹은 짐이 많은 분들께 추천드려요.

집안 공간을 깔끔하게 정리할 수 있는 수납형 침대는 선호도가 높아요. 


기본적인 평상형부터 더 많은 수납이 가능한 계단형까지 다양한 디자인으로 선택의 폭이 넓어요.

4
공간 활용에 적합한 벙커 침대

공간적 제약을 받기 마련이에요. 특히나 원룸이나 소형 아파트 같은 경우에는 공간적 제약을 받기 마련이에요. 


그럴 땐 공간을 보다 효율적으로 쓸 수 있는 벙커 침대를 추천해요. 2층은 침실 공간, 1층은 내 라이프스타일에 맞게 수납이 많다면 수납공간으로 사용해 손이 잘 닿지 않는 물건들을 정리하기에 안성맞춤이에요.

그 외에도 소파를 두고 여유를 가질 수 있는 휴식공간을 마련하기 좋아요.. 책을 읽거나 노트북을 하는 등 휴식을 취할 때 좋겠죠. 


혹은 한 방을 형제자매와 함께 쓰거나 친구와 살게 될 경우에도 추천해요.

5
공간 속 무드가 더해지는
스타일리시한 침대

침실 속 인테리어는 침대 프레임이 결정한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에요. 


편안한 잠자리를 만들어줄 뿐 아니라 부피가 큰 가구이기 때문에 오랜 시간 동안 질리지 않으면서도 실용적이고 디자인도 내 취향에 맞는 제품으로 고르는 게 중요해요. 


위 사진 속 침대는 특유의 자연스러운 우드 컬러와 스타일리시한 프레임으로 더 매력적인 침실을 연출할 수 있어요.

높은 헤드로 등을 기대 티비를 보거나 독서를 하기도 좋아요. 특히 높은 헤드는 공간에 우아함을 더해주고 시원한 느낌을 더해줘요.


롯데하이마트

또 다른 공간이 궁금하다면? 차세대라이프스타일관

작성자 정보

차세대 라이프스타일관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