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한화이글스

감동과 희망이 함께 했던 이글스의 한 주

한화이글스 위클리 리뷰

2,451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1점 차 근소한 리드를 이어가던 8회초,

달아나는 솔로포로

시즌 1호 홈런을 기록하더니

9회초엔 승부를 결정짓는
쓰리런 홈런을 쳐내며
생에 첫 연타석 홈런을 만들어냈는데요.

오선진 선수는 경기 후 인터뷰에서

"부모님 항상 사랑하고 건강하세요"란

말과 함께 참았던 눈물을 터뜨리며

팬들에게 감동을 주었습니다.

이날의 감동을 이어 LG와의 첫 경기에선

선발 장민재 선수의 쾌투와
시즌 첫 안타를 3타점 2루타로 신고한
백창수 선수의 활약에 힘입어

연승을 달렸습니다.

Again 1999, 한화이글스의 우승 현장으로 떠나보시죠!

작성자 정보

한화이글스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