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한경비즈니스

억 소리 나는 수익.. 인기 유튜버 얼마나 벌까?

1,833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얼마 전, 유통령이라 불리는

1인 크리에이터 ‘헤이지니’가

해피투게더에 출연했어요 !


출처카카오TV - KBS 해피투게더


'헤이지니’는 키즈 콘텐츠를 제작하는 1인 크리에이터답게

어린이의 눈높이에 맞는 체험 및 놀이 등을 만드는데요,


출처카카오TV - KBS 해피투게더


구독자는 1년 사이 97만명!

지니언니로 창출되는 수익이 무려 20억이라고 밝혀 놀라움을 주기도 했어요



1000:1의 팬미팅 경쟁률!


아이들이 ‘엄마 말은 안들어도 

지니 언니 말은 듣는다’는 우스갯 소리가 나올만 하죠?


크크크


그렇다면 지니언니 외에

억! 소리나는 수익을 올리는 인기 크리에이터

또 누가 있을까요?



대도서관
“1인 미디어는 ‘유통혁명’…
 자극적 소재보다 꾸준함 필수”


‘1인 미디어계의 유재석'

'엄마가 허락한 유일한 방송’ 이라는 수식어가 따라 다니는 대도서관


출처유튜브 - 대도서관


대도서관은 구독자 수 189만명 누적 조회 수 10억뷰 가까운 

독보적인 스타로  콘텐츠 시장을 이끌어 가고있는데요


그가 밝힌 연 매출은 17억 정도입니다.


스토리텔링이 있는 게임방송


대도서관 게임방송의 특징은

게임을 못하는 사람도 재밌게 볼 수 있다는 것인데요!


게임을 할줄 아는 게이머를 위한 공략법 등을

만드는 기존 게임방송과 차별점을 두었습니다.


단순하고 꾸준한 영상기획


"우리가 아티스트라는 생각을 버려야해요. 

대단한 영상을 올리는 것보다 중요한건  꾸준함이 갖춰진 기획이죠"


대도서관은 대단한 영상보다는

단순하고 꾸준한 영상이 중요하다고 말했습니다


출처한경비즈니스 1171호

허팝
“엉뚱한 과학 실험에 10대 열광…
월수입 2만원이 억대로” 


10대들이 열광하는

‘엄마가 보면 등짝 맞을’법한 영상을 제작하는 허팝!


구독자수 238만 명,  누적 조회수 14억이 넘는

큰 규모의 채널인만큼 그의 연 수익도 12억 정도로 어마어마하죠


출처유튜브- 허팝
행동으로 실천하는 꾸준함


허팝이 유튜브를 시작하던 2014년엔 한국에서 유튜브의 인기가 높지 않아

처음 몇 달 동안은 조회 수가 3회 이상을 넘지 않았지만

포기하지 않고 매일 영상을 찍어 올렸다고 합니다!


스케일 끝판왕 & 재미와 교육 두 마리 토끼를 잡다


허팝의 영상은 과학 교육 콘텐츠로도 활용된다고 하는데요


교과과정에 있는 실험을 엄청난 스케일로 진행하는 허팝의 영상은

초,중학생의 과학에 대한 흥미를 유발시켜주는 교육자료로 사용된다고 해요


출처한경비즈니스 1171호

씬님
“파우치 속 화장품 소개로 첫발…
 ‘시리즈’로 열혈 팬 확보”


솔직한 입담과 과감한 메이크업으로

159만의 구독자를 보유한 인플루언서 ‘씬님’


 유튜버뿐 아니라 ‘스튜디오 씬’의 대표직과 함께

눈코뜰 새 없는 하루를 보내고 있다는 씬님의 수익은 12억원 정도


출처유튜브- 씬님
쌩얼 공개도 불사하는 털털함과 재치 넘치는 입담


씬님의 팬들은  씬님만의 재치와 입담에 중독되고

걸크러쉬 씬님의 털털한 매력에 빠져 열혈팬이 되어버린다고 해요


뷰티를 기본으로 확장시킨 다양한 콘텐츠로 열혈 팬층 확보


“뷰티 콘텐츠로 출발 했지만 방송 아이템을 뷰티에 한정지으려고 하진 않아요.

제 채널을 구독하는 독자들을 계속 사로잡기 위해서는 다양한 콘텐츠를 개발해야만 하죠.”


씬님은 기존 구독자들이 무엇을 원하는지 파악해

여러 유튜버, 그리고 스타들과 함께하는 콜라보 방송을 진행해 큰 인기를 끌기도 했습니다


출처한경비즈니스 1171호


많은 초등학생들이 장래희망으로 꼽는다는 유튜버인만큼

최근 1인 미디어에 도전하는 사람들도 점점 많아지고 있죠


하지만!

이렇게 빛나보이기만 하는 크리에이터들이 상위 1%의 자리에 오르기까지

수많은 과정과 노력이 있다는 사실 잊지마세요~


사랑의 총알

작성자 정보

한경비즈니스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